이 사이트의 기능을 모두 활용하기 위해서는 자바스크립트를 활성화 시킬 필요가 있습니다.
     브라우저에서 자바스크립트를 활성화하는 방법을 참고 하세요.

'내 사랑 치유기' 철부지 남편 윤종훈, 미워할 수 없는 공감력
'내 사랑 치유기' 철부지 남편 윤종훈, 미워할 수 없는 공감력
Posted : 2018-12-10 10:08
'내 사랑 치유기' 윤종훈이 극 중 인물들 사이에서 최고치의 공감 능력을 발휘했다.

박완승(윤종훈 분)은 지난 9일 밤 방송된 MBC 주말극 '내 사랑 치유기'(극본 원영옥, 연출 김성용)에서 얽히고 설킨 극 중 인물들의 관계 속에서 무거운 분위기를 녹이는 활약을 보였다.

특히 윤종훈은 순수하고 마음이 약한 완승 역에 완벽하게 이입하며 최고의 공감 능력을 보여줬다. 눈치 제로 철부지에 무능력한 남편일지라도 시청자들의 웃음을 책임지고 있는 윤종훈은 미워할 수 없게 만드는 캐릭터 소화력으로 자신의 존재감을 드러냈다.

이날 완승은 동생 전승(임강성 분)으로부터 존재를 부정당하는 양은주(소주연 분)와 그의 아들을 제일 먼저 자신의 가족으로 받아들이며 힘을 실었다. 또 아내 치우(소유진 분)를 함부로 대하는 전승을 나무라며 아내바라기의 면모를 보였다.

뿐만 아니라 집으로 모시고 온 장모 이상숙(황영희 분)과 엄마 김이복(박준금 분) 사이의 신경전에서도 늘 장모 편에 서며 든든한 맏사위의 역할을 톡톡히 해냈다. 또 절연을 선언했던 고교 동창 장미향(김소라 분)이 얼굴에 상처를 달고 다시 나타나자 그녀의 안위를 제일 먼저 걱정하며 자연스레 관계를 이어갔다.

이날 완승은 각각의 사연으로 얽힌 극 중 인물들이 심각해졌을 때 홀로 밝은 긍정 에너지 전하며 분위기를 반전시켰고 재미를 더했다. 더불어 방송 말미에는 미향과의 만남을 엄마에게 들키는 모습이 포착되며 새로운 위기를 예고해 궁금증을 자아냈다.

한편, 매회 극 중 인물들과 찰떡 호흡을 보이며 활력 메이커로 활약을 이어가고 있는 윤종훈이 출연 중인'내 사랑 치유기'는 매주 일요일 오후 9시 방송된다.

YTN Star 최보란 기자 (ran613@ytnplus.co.kr)
[사진 = '내 사랑 치유기' 방송화면]
댓글등 이미지 배경