이 사이트의 기능을 모두 활용하기 위해서는 자바스크립트를 활성화 시킬 필요가 있습니다.
     브라우저에서 자바스크립트를 활성화하는 방법을 참고 하세요.

'폭행 혐의' 구하라, 남자친구 A씨 측에 합의 의사 전달
'폭행 혐의' 구하라, 남자친구 A씨 측에 합의 의사 전달
Posted : 2018-09-21 18:24
폭행 혐의를 안고 있는 걸그룹 카라 출신 배우 구하라 측이 상대측에 '합의 요구'를 한 것으로 알려졌다.

21일 한 매체는 "구하라가 법무법인을 통해 합의 의사를 전 남자친구 A씨 측에 전달했다"라고 보도했다.

이 매체는 "구하라 측은 A씨 측에 세 차례에 걸쳐 합의 의사를 전했지만 A씨의 강경한 입장에 합의가 어려운 상황"이라고 설명했다.

구하라와 A씨는 지난 13일 폭행 사건에 휘말리며 논란에 휩싸였다. 이후 두 사람은 서로가 피해자라고 주장하며 날 선 입장을 보였다. 이후 구하라와 A씨는 17~18일, 이틀에 걸쳐 경찰 조사를 받았다.

엇갈리기만 했던 구하라와 A씨의 입장차가 서서히 좁혀질지 귀추가 주목된다.

YTN Star 지승훈 기자 (jiwin@ytnplus.co.kr)
[사진 = YTN Star 김태욱 기자(twk557@ytnplus.co.kr)]
댓글등 이미지 배경