이 사이트의 기능을 모두 활용하기 위해서는 자바스크립트를 활성화 시킬 필요가 있습니다.
     브라우저에서 자바스크립트를 활성화하는 방법을 참고 하세요.

정해인 '밥블레스유' 떴다...이영자, 특급기밀 대동먹지도 선물
Posted : 2018-09-07 10:47
정해인 '밥블레스유' 떴다...이영자, 특급기밀 대동먹지도 선물
올리브 ‘밥블레스유’에 배우 정해인이 등장을 예고해 화제다.

지난 6일 방송된 ‘밥블레스유’에서는 배우 정해인의 팬이 보낸 사연이 소개되며, 평소 정해인과 친분이 있던 송은이가 즉흥 전화 연결을 시도했다. 모두의 간절한 바람과는 다르게 전화 연결에 실패해 현장에 있던 모든 출연자들이 슬퍼하기도 했다. 하지만 방송 말미 정해인에게 문자가 왔고, 예고편에서는 출연자들과 함께 밥을 먹는 모습까지 공개돼 폭발적인 관심을 모으고 있다.

이영자는 갑작스러운 정해인의 등장에 마치 소녀가 된 듯 부끄러워하며 이리저리 도망 다니기 바빴다는 후문. 떨리는 마음을 다 잡은 이영자는 0.3초 주량에도 불구하고 맥주를 좋아한다는 정해인의 말에 망설임 없이 건배 하는 모습을 보여 모두를 빵 터뜨렸다고. 그 후에도 직접 고기며 밥이며 정해인의 빈 그릇을 채워주는 등 지극정성 팬심을 선보였다고. 마침내, 이영자는 누구에게도 공유하지 않았던 ‘대동먹지도’까지 선물해 큰 화제를 모을 전망이다.

더불어 시청자들은 정해인이 어떻게 밥블레스유 녹화장에 깜짝 방문 하게 된 건지 궁금해 하며 다음 주 방송에 관심이 쏠리고 있다.

한편 어리둥절한 얼굴로 밥블레스유 녹화장을 들어선 정해인은 팬미팅 사회를 본 송은이에게 보답으로 밥을 사겠다는 약속을 했던 바. 송은이의 부름에 아무것도 묻지도 따지지도 않고 온 것으로 밝혀져 모두가 감동을 받았다는 후문. 제작진은 “깜짝 방문한 정해인 덕에 짧은 시간 동안이나마 언니들이 한여름밤의 꿈 같은 저녁 식사를 하게 됐다. 화기애애한 분위기를 시청자 분들도 만끽하실 수 있을 것”이라고 전했다.

송은이와의 친분으로 녹화장에 깜짝 방문한 정해인의 ‘밥블레스유’는 오는 13일 목요일 밤 9시 만나볼 수 있다.

YTN Star 최보란 기자 (ran613@ytnplus.co.kr)
[사진 = 올리브]
댓글등 이미지 배경