YTN

정해인, FNC엔터와 재계약..."신뢰 바탕" (공식)
LIVE

실시간 주요뉴스

방송

정해인, FNC엔터와 재계약..."신뢰 바탕" (공식)

2018년 07월 24일 09시 07분 댓글
글자크기 조정하기
정해인, FNC엔터와 재계약..."신뢰 바탕" (공식)
FNC엔터테인먼트(이하 FNC)가 24일 "배우 정해인과 재계약을 체결했다"고 알렸다.

정해인은 최근 드라마 '밥 잘 사주는 예쁜 누나'를 통해 국내외에서 주목을 받고 있다. 드라마 종영 후 상당수의 작품 출연 제안을 받고 있는 상황. 광고계에서도 블루칩으로 떠오르며 자동차, 보험, 유통, 음료 등 10여 개의 광고 계약을 체결했다.

중국 최대 SNS인 웨이보의 실시간 검색어 상위권에 정해인이 오르기도 했으며, 최근 해외에서 상승 중인 인기를 증명해 보이듯 타이베이, 방콕, 홍콩, 마닐라, 호치민 등에서 잇달아 해외 팬 미팅을 치렀다. 오는 28일에는 첫 국내 팬 미팅을 개최한다.

정해인은 올 하반기에 새로운 작품으로 연기 활동을 펼칠 예정이다. 자회사를 통해 드라마 제작 사업을 진행하고 있는 FNC는 "국내시장뿐만 아니라 해외시장을 타깃으로 부가적인 수익을 창출하는 시너지도 기대하고 있다"고 말했다.

FNC 측은 "정해인은 FNC가 발굴부터 트레이닝까지 차별화된 육성 프로그램을 통해 키워낸 첫 번째 배우로서 그동안 서로 쌓아온 신뢰가 재계약의 큰 바탕이 됐다. 짧지 않은 시간 동안 함께해 온 정해인과 앞으로도 동행할 수 있어 기쁘다"면서 "연기 열정이 남다른 정해인이 국내 활동뿐만 아니라 중국, 일본 등 글로벌 활동을 통해 더욱 성장해 갈 수 있도록 전폭적인 지원을 아끼지 않겠다"고 밝혔다.

FNC는 정해인뿐만 아니라 최근 유재석과의 재계약도 체결하면서 소속 연예인들과 두터운 신뢰를 보여주고 있다.

YTN Star 조현주 기자(jhjdhe@ytnplus.co.kr)
[사진제공=FNC]


[저작권자(c) YTN & YTN plus 무단전재 및 재배포 금지]