이 사이트의 기능을 모두 활용하기 위해서는 자바스크립트를 활성화 시킬 필요가 있습니다.
     브라우저에서 자바스크립트를 활성화하는 방법을 참고 하세요.

"친한 선후배"....강동원·한효주 美포착·열애설→부인
Posted : 2018-07-09 09:14
 "친한 선후배"....강동원·한효주 美포착·열애설→부인
배우 강동원과 한효주가 열애설을 적극 부인했다.

최근 한 온라인 커뮤니티에는 강동원과 한효주가 미국에서 함께한 사진이 게재됐다. 해당 사진을 게시한 누리꾼은 "5월에 미국에서 나란히 걷다 찍힌 강동원과 한효주"라고 설명했다. 사진 속 두 사람은 검정 캡모자를 쓰고 편안한 복장으로 길을 걷고 있는 모습. 사진 공개 후 두 사람을 봤다는 현지 목격담이 쏟아지며 열애설이 불거졌다.

양측 소속사는 이에 대해 입장을 발표하고 열애설을 부인했다. 강동원의 소속사 YG엔터테인먼트 측은 "강동원은 미국에서 영화 촬영을 준비하고 있고, 한효주는 영화 관계자 미팅 및 휴식을 위해 미국을 방문했었다"고 설명했다.

이어 "두 사람이 일정이 겹치는 동안 몇 차례 지인들과 함께 식사했다. 사진도 여러 관계자와 함께 있다가 찍혔는데 얼굴이 알려진 두 사람에게만 관심이 쏠린 것 같다"고 밝혔다.

한효주의 소속사 BH엔터테인먼트 측 역시 "친한 선후배 사이"라며 미 동행설을 해명했다. 소속사는 "한효주가 지난 5월 작품 관계자 미팅과 휴식을 위해 미국에 머무르는 동안 강동원과 미국 일정이 겹쳐 몇 차례 식사했다"면서 "두 배우는 영화 '골든슬럼버'와 '인랑' 등 여러 작품을 통해 호흡을 맞춘 좋은 선후배 사이"라고 강조했다.

앞서 강동원과 한효주는 지난 2월 개봉한 영화 '골든슬럼버', 오는 25일 개봉을 앞둔 '인랑', 두 작품에서 호흡을 맞춘 바 있다.

YTN Star 반서연 기자 (uiopkl22@ytnplus.co.kr)
[사진제공 = 영화 '마스터', '뷰티 인사이드' 스틸]
댓글등 이미지 배경