이 사이트의 기능을 모두 활용하기 위해서는 자바스크립트를 활성화 시킬 필요가 있습니다.
     브라우저에서 자바스크립트를 활성화하는 방법을 참고 하세요.

'음주운전 물의' 윤태영, 사과→'백일의 낭군님' 하차 확정
Posted : 2018-05-21 08:24
'음주운전 물의' 윤태영, 사과→'백일의 낭군님' 하차 확정
음주운전 후 사고를 내서 물의를 일으킨 배우 윤태영이 촬영 중이던 드라마에서 하차했다.

윤태영의 소속사 갤러나인 측은 지난 20일 오후 "윤태영은 변명 없이 이번 일에 대해 깊이 반성하고 자숙의 시간을 보내고 있으며, 물의를 일으켜 실망을 안겨드린 점에 대해 깊은 사죄의 뜻을 전했다"고 밝혔다.

이어 "당사 또한 책임을 통감하며, 애정과 관심 주시는 팬분들께 고개 숙여 사과드린다"고 덧붙였다.

서울 강남경찰서에 따르면 윤태영은 지난 14일 오전 2시께 음주 상태로 운전을 하다가 사고를 냈다. 당시 윤태영의 혈중알코올농도는 면허정지에 해당하는 0.079% 수준인이었다.

이에 따라 윤태영이 촬영 중이던 tvN '백일의 낭군님' 제작진은 같은 날 그의 하차 소식을 전달했다.

제작진은 "내부논의를 통해 윤태영 하차 후 해당 배역을 타 배우로 교체하기로 결정했으며, 대체 배우는 현재 미정"이라며 "'백일의 낭군님'은 사전제작으로 진행되는 드라마로, 제작에 큰 문제는 없을 것으로 보인다"고 말했다.

YTN Star 조현주 기자(jhjdhe@ytnplus.co.kr)
[사진제공=뉴시스]
댓글등 이미지 배경