이 사이트의 기능을 모두 활용하기 위해서는 자바스크립트를 활성화 시킬 필요가 있습니다.
     브라우저에서 자바스크립트를 활성화하는 방법을 참고 하세요.

'KBS 연기대상' 구혜선·안재현, 무관에도 자리 지킨 훈훈함
'KBS 연기대상' 구혜선·안재현, 무관에도 자리 지킨 훈훈함
Posted : 2016-01-01 01:30

배우 구혜선, 안재현이 'KBS 연기대상'에서 무관에 그쳤으나, 끝까지 자리를 빛냈다.

'2015 KBS 연기대상'이 31일 오후 8시 30분, 서울 여의도 KBS 별관공개홀에서 김현무, 김소현, 박보검의 진행으로 개최됐다.

이날 구혜선, 안재현은 월화드라마 '블러드'로 연기대상에 참석했다. 두 사람은 본 시상식 전 레드카펫 행사부터 시상식이 끝나는 시각까지 참석해 수상자들에게 진심 어린 박수를 보냈다. 비록 단 하나의 트로피도 받지 못했지만, 연말 시상식에 함께하는 모습만은 훈훈함을 자아냈다.

이에 MC 전현무는 대상 시상 진행에 앞서 "한 번도 이름은 불리지 않았지만 동료들을 축하하기 위해 자리한 구혜선, 안재현 씨도 있다. 정말 보기 좋지 않느냐"며 "구혜선은 '연기대상' 참석을 위해 중국에서 바로 왔다고 들었다"고 말했다. 구혜선, 안재현은 쑥스러운 미소로 화답했다.

사실상 '블러드'는 방영 전 KBS 월화드라마에서 한 번도 도전하지 않았던 뱀파이어 장르물로 화제를 모았다. 그러나 다소 낯선 뱀파이어 외과의사의 히어로 스토리와 주연배우의 연기력 논란으로 저조한 시청률 아래 막을 내린 바 있다.

한편 '2015 KBS 연기대상' 대상은 '부탁해요, 엄마' 고두심, '프로듀사' 김수현이 공동 수상했다.

YTN PLUS 김아연 기자 (withaykim@ytnplus.co.kr)
[사진출처 = '2015 KBS 연기대상' 영상 캡처]
댓글등 이미지 배경