이 사이트의 기능을 모두 활용하기 위해서는 자바스크립트를 활성화 시킬 필요가 있습니다.
     브라우저에서 자바스크립트를 활성화하는 방법을 참고 하세요.

'최원태 10승' 키움, "2위 보인다!"
Posted : 2019-09-07 20:48
[앵커]
프로야구 키움이 선발 최원태가 잘 던지고 타선도 집중력을 발휘하면서 KIA를 꺾고 2연승을 달려 2위 두산을 한 게임 차로 추격했습니다.

서봉국 기자가 보도합니다.

[기자]
KIA에 선제 점수를 내줬던 키움은 2회 곧바로 반격했습니다.

원아웃 2,3루에서 땅볼로 동점을 만든 뒤 3회 밀어내기 볼넷으로 게임을 뒤집었습니다.

3대 1로 앞서던 6회에는 박병호의 2타점 적시타 등 연속 안타로 넉 점을 뽑아 승부를 갈랐습니다.

선발 최원태는 7이닝 5피안타 1실점으로 3년 연속 시즌 10승을 달성했습니다.

키움은 2연승으로 2위 두산에 한 경기 차로 바짝 다가섰습니다.

NC 타선은 홈런쇼로 삼성을 제압했습니다.

김성욱이 2방을, 양의지와 이명기도 한 방 씩을 보태 8대 2로 승리했습니다.

6위 kt와 격차를 한 게임으로 벌렸습니다.

한화는 꼴찌 롯데를 8연패 수렁에 밀어 넣었습니다.

서폴드가 7이닝 동안 삼진 8개를 솎아내며 1점으로 막았고, 5대 1로 이겼습니다.

잠실, 수원 경기는 태풍 링링의 영향으로 강풍 취소됐습니다.

YTN 서봉국입니다.
댓글등 이미지 배경