이 사이트의 기능을 모두 활용하기 위해서는 자바스크립트를 활성화 시킬 필요가 있습니다.
     브라우저에서 자바스크립트를 활성화하는 방법을 참고 하세요.

김현섭, 2011 대구육상 20㎞ 경보 동메달...러시아 선수 도핑 적발
Posted : 2019-08-20 23:11
우리나라 경보의 간판스타 김현섭이 2011년 대구세계육상선수권대회 남자 20㎞ 경보 동메달리스트로 뒤늦게 공인받았습니다.

국제육상경기연맹은 대한육상연맹에 공문을 보내 2011년 세계대회 남자 20㎞ 경보 3위 러시아의 에멜야노프가 도핑 위반으로 적발돼 4위였던 김현섭이 동메달이라고 알려왔습니다.

당초 20km 경보 6위였던 김현섭은 대구대회 1위와 2위 두 선수가 지난 2016년 모두 과거 도핑 샘플 적발로 자격정지 되면서 4위로 남아있었습니다.

김현섭은 이로써 육상 불모지인 우리나라 선수 가운데 최초로 세계육상선수권 메달리스트가 됐습니다.
댓글등 이미지 배경