이 사이트의 기능을 모두 활용하기 위해서는 자바스크립트를 활성화 시킬 필요가 있습니다.
     브라우저에서 자바스크립트를 활성화하는 방법을 참고 하세요.

금의환향한 '세계랭킹 1위' 고진영, 국내 통산 10승 도전

동영상시청 도움말

Posted : 2019-08-08 23:35
앵커

올해 메이저대회에서만 두 번이나 우승하며 세계랭킹 1위에 오른 고진영 선수가 오랜만에 국내 팬들을 만납니다.

대회를 앞두고 유망주 선수들과 뜻깊은 시간을 보내며 세계 정상의 샷을 전수했습니다.

허재원 기자가 보도합니다.

기자

여자 골프 세계랭킹 1위 자리에 오른 고진영이 어린 시절 꿈을 키워온 바로 그 장소에 당당히 섰습니다.

꿈나무 선수들의 샷을 꼼꼼히 지도하다 보니 자신의 어린 시절이 떠오릅니다.

1년 만에 다시 찾은 고국.

하지만 세계 최고의 자리에 오른 뒤 금의환향한 느낌은 사뭇 다릅니다.

[고진영 / 여자 골프 세계랭킹 1위 : 아빠가 안 하시던 볼 뽀뽀를 하셔서 아빠가 기분이 좋으시다는 걸 느낄 수 있었어요.]

LPGA 투어 데뷔 2년 만에, 고진영은 상금 랭킹과 평균타수, 올해의 선수 등 모든 부문에서 1위에 올라있습니다.

6년째 한 해도 빠지지 않고 출전하는 후원사 대회에서, 국내 대회 통산 열 번째 우승에 도전합니다.

맏언니 박인비는 올해 아직 우승이 없지만, 후배의 성공을 바라보는 것만으로도 배가 부릅니다.

[박인비 / LPGA 통산 19승 : 지금 진영이는 정말 전성기인 것 같아요. 샷도 정말 정확하고 전체적으로 흠잡을 데 없는 경기를 하고 있어요.]

전반기에만 4승을 거두며 상금 랭킹과 평균타수 선두를 달리고 있는 최혜진과 대상 포인트 1위 조정민 등 국내 강자들도 당찬 출사표를 던졌습니다.

KLPGA 투어 하반기의 문을 여는 이번 대회 결과에 따라 각종 개인 타이틀 경쟁 구도도 윤곽이 드러날 전망입니다.

YTN 허재원[hooah@ytn.co.kr]입니다.
댓글등 이미지 배경