이 사이트의 기능을 모두 활용하기 위해서는 자바스크립트를 활성화 시킬 필요가 있습니다.
     브라우저에서 자바스크립트를 활성화하는 방법을 참고 하세요.

확진 10,384명| 완치 6,776명| 사망 200명| 검사 누적 486,003명
빅매치 하이라이트
Posted : 2015-03-21

동영상시청 도움말

[바르셀로나 1 : 0 맨시티]
바르셀로나가 맨시티를 꺾고 8강에 진출했습니다.

메시와 이니에스타가 패스를 주고 받으며 골대 앞까지 가지만 골키퍼 선방에 막힙니다.

전반26분, 메시가 실바에 태클에 걸려 넘어졌습니다.

메시의 프리킥이 간발의 차로 골대를 벗어납니다.

전반 31분 드디어 메시의 발 끝에 기회가 왔습니다.

메시의 도움을 받은 라키티치가 골키퍼 키를 넘기는 골을 넣은 것입니다.

맨시티 수비진이 모여들자 메시는 지체없이 멀리 빈 공간에 있던 라키티치에게 정확히 연결해 결국 결승골을 연출했습니다.

맨시티에게 기회가 왔습니다.

후반 32분 아구에로가 피케에게 걸려 넘어져 페널티킥을 얻는데 성공하지만 골에는 실패합니다.

결국 경기는 바르셀로나가 승리했고 1,2차전에서 합계 3-1로 8강행 티켓도 손에 쥐었습니다.

[도르트문트 0 : 3 유벤투스]
테베스의 활약으로 유벤투스도 도르트문트를 꺾고 8강행을 결정지었습니다.

유벤투스는 경기시작 2분만에 선제골을 터뜨리며 기선제압을 했습니다.

테베스의 기습적인 골에 골키퍼가 몸을 날려 보지만, 역부족입니다.

후반 25분 테베스가 도르트문트의 수비진영을 무너트리며 공을 밀어줍니다.

모라타가 침착하게 골을 넣었습니다.

뒤늦게 도르트문트 수비진이 따라오지만 모라타의 골을 막을 수는 없었습니다.

후반 33분, 이날 테베스의 두 번째골이자 유벤투스 세 번째 골이 터집니다.

이후 양 팀은 추가골을 기록하지 못하면서 유벤투스가 3대 0으로 8강에 올랐습니다.

[AT 마드리드 1 : 0 레버쿠젠]
손흥민의 레버쿠젠은 8강 진출이 좌절됐습니다.

전반 16분, 아틀레티코 마드리드 골문 앞에서 방황하던 공이 손흥민에게 왔습니다.

하지만, 손흥민은 슈팅을 실패했습니다.

손흥민은 기회가 올때마다 골문을 두드렸지만 번번히 빗나갔습니다.

전반 27분 아틀레티코 마드리드의 선제골이 나왔습니다.

프리킥 상황 이후 레버쿠젠 수비수들이 공을 걷어냈지만 수아레즈의 골은 놓치고 말았습니다.

레버쿠젠의 토프락의 발에 닿았지만 수아레즈의 공이 더 강력했습니다.

손흥민은 후반 32분까지 77분을 소화한 뒤 그라운드를 빠져나갔습니다.

최종 합계 1대 1이 되어 승부차기가 이어졌습니다.

두 팀 모두 첫 키커들이 나란히 실축합니다.

두 번째 키커들은 모두 성공시키면서 2대 2로 맞선 상황.

결국, 승부는 5번째 키커에서 갈렸습니다.

토레스는 성공했지만 레버쿠젠의 키슬링은 실축했습니다.

결국, 8강행은 아틀레티코마드리드가 따 냈습니다.

13년 만에 챔피언스리그 8강 진출을 노렸던 레버쿠젠의 울었고 손흥민 역시, 예선전 포함 5골을 넣은 것에 만족해야 했습니다.

[AS 모나코 0 : 2 아스널]
아스널이 1차전 결과를 뒤집지 못하고 AS모나코에서 8강행 티켓을 내주었습니다.

전반 35분 아스널의 첫골이 터졌습니다.

지루가 단독 찬스에서 수바시치 골키퍼를 맞고 나온 자신의 슛을 재차 시도해 기어코 골로 만들었습니다.

3점차 이상으로 이겨야 하는 아스널은 계속 골문을 두드렸고 후반 33분 교체 투입된 램지가 추가골을 성공시켰습니다.

이날 승리는 아스널이었지만 원정 다득점 원칙에 의에 AS모나코가 8강에 올랐습니다.

아스널은 5시즌 연속 16강 탈락이라는 수모를 겪어야 했습니다.
댓글등 이미지 배경