이 사이트의 기능을 모두 활용하기 위해서는 자바스크립트를 활성화 시킬 필요가 있습니다.
     브라우저에서 자바스크립트를 활성화하는 방법을 참고 하세요.

확진 10,384명| 완치 6,776명| 사망 200명| 검사 누적 486,003명
[시사의 온도_10회] '땅콩 회항' 그 후 5년, 박창진이 웃어야만 하는 이유
Posted : 2019-11-24 19:10

동영상시청 도움말

때때로 인생은 뜻하지 않은 사건으로 궤도가 크게 바뀌곤 한다.

'갑질'로 어긋난 삶의 궤도를 스스로 바로잡기 위해 오랜 시간 싸워온 박창진 전 대한항공 사무장.

그는 재벌의 '갑질'에 대한 싸움에서 더 나아가 '피해자다움'을 강요하는 우리 사회 구조와 싸우고 있다.

조현아 전 부사장과 대한항공을 상대로 낸 손해배상 청구 소송 항소심에서 승소했지만, 그는 웃지 못했다.

시사의 온도 10회에서 그 이유를 들어본다.

#땅콩회항 #갑질 #박창진 #조현아 #조현민 #이명희 #대한항공 #폭언 #회항 #7천만원 #피해자다움 #물컵갑질 #YTN #시사의온도
댓글등 이미지 배경