이 사이트의 기능을 모두 활용하기 위해서는 자바스크립트를 활성화 시킬 필요가 있습니다.
     브라우저에서 자바스크립트를 활성화하는 방법을 참고 하세요.

독도 해상 추락헬기 추정 물체 발견 브리핑
Posted : 2019-11-01 16:04

동영상시청 도움말

[황상훈 / 수색구조계장]
먼저 금번 사고로 피해를 입으신 분들에게 깊은 유감을 표합니다. 10월 31일 23시 26분경 독도 남방해상에서 응급환자 이송 중 추락한 소방헬기 관련하여 수색 진행 상황과 향후 계획을 말씀드리겠습니다. 사고 개요 및 초동조치는 오늘 오전 소방청에서 1차 브리핑을 하였으므로 생략하고 현재 수색 진행상황과 향후 계획에 대해 말씀드리겠습니다.

사고 이후 오늘까지의 수색 현황입니다. 11월 1일 00시 05분 5001함이 최초 현장에 도착 후 소형 구조보트 2대를 내려 추락 추정 위치를 중심으로 수색을 실시하였습니다. 이후 1호 11함 등 해경, 해군, 어선 등 가용선박 10척과 항공기 7대 등의 추가 구조 세력들이 현장에 도착하여 조명탄 172발을 투하하는 등 야간수색에 최선을 다하였습니다.

다음은 수색 진행 상황을 말씀드리겠습니다. 오늘 13시 기준 기상은 북동풍, 바람은 초속 6~10m/s로 불고 있으며 파고는 2m, 시정은 3해리이며 수온은 18. 5도입니다. 독도 남쪽 직경 약 9.2km를 7개의 수색 구역으로 나누어 해경함정 4척, 소형 고속보트 8대, 해군함정 2척, 관공선 3척, 어선 3척 등 총 12척이 해상 수색 중에 있습니다. 해경 항공기 5대, 해군 항공기 1대, 소방 항공기 4대 등 총 10대가 항공 수색을 병행하고 있습니다.

또한 오늘 13시 35분부터 14시 25분까지 진행된 해양경찰 중앙특수구조단 잠수 인력 3명이 독도 남서방 약 600m, 수심 72m 지점을 수중 수색 중 소방헬기 동체를 발견하였습니다. 소방헬기를 촬영한 채증 자료는 도착하는 즉시 배포하도록 하겠습니다. 현재 그외에 발견된 사항은 없습니다.

다음은 향후 계획을 말씀드리겠습니다. 해상 수색은 계획대로 진행하면서 동체가 발견된 만큼 수중수색에 집중하여 수색 및 구조 활동을 진행할 예정입니다. 수중수색을 위해 수중탐지장비가 장착된 해경의 잠수지원함이 16시경 심해구조가 가능한 해군 청해진함이 17시 40분경에 현장에 도착 즉시 수중 구조활동을 실시할 예정입니다.

해양경찰은 가능한 모든 세력을 동원해 실종자 구조에 최선을 다하겠습니다. 사고 관련 추가 사항은 구체적으로 확인되는 대로 알려드리겠습니다. 이상입니다.

현재까지는 소방헬기 동체만 고프로라는 카메라로 촬영한 상태고 추가적인 수중탐색을 통해서 구체적인 내용이 파악되어야 될 것 같습니다. 현재까지는 동체가 소방헬기 동체라는 것까지만 확인이 되었습니다.

해경, 해군 그리고 잠수사들이 지금 1시에 투입된 것처럼 수중수색을 하고 또 청해진함에는 무인잠수정이 있습니다, ROV라는. 그래서 무인잠수정을 투입해서 현장 상황을 좀 더 구체적으로 탐색을 할 예정입니다.

인양에 대해서는 동체라든가 이런 걸 확인하고 그다음에 좀 더 구체적인 사항은 해군과 유관기관과 협의를 통해서 결정이 될 것 같습니다. 우선은 수심 자체가 72m 지점으로 수심이 굉장히 깊기 때문에 잠수 인력들이 실제로 들어가는 데 있어서 많은 어려움 또는 위험을 감수하고 수색을 진행하고 있습니다.

Q. 야간시간대에는 어떻게 진행되고 청해진함이 심해 구조가 가능하다고 했는데 청해진함이 곧바로 인양할 수 있는 건지.
◆황상훈 / 동해 해경 수색구조계장(이하 황상훈)> 아까 답변드린 것처럼 추가적인 정밀탐색을 한 다음에 인양 여부에 대해서는 동체에 대한 상태라든가 그 안의 생존자 여부를 확인해야 되기 때문에 그다음에 이뤄질 것으로 생각이 됩니다.

Q. 청해진함이 인양 기능은 갖고 있다는 거죠?
◆황상훈> 2015년도에 해경 헬기가 가거도에서 추락한 적이 있었습니다. 그때도 청해진함에서 해경 헬기를 인양한 사례가 있습니다.

Q. 발견 시간은 구체적으로 어떻게 되죠?
◆황상훈> 저희가 수중에 들어간 시간이 13시 35분에 들어갔고 나와서 동체가 있다는 것을 확인했기 때문에 14시 25분에 발견된 것으로 보면 될 것 같습니다.

Q. 14시 25분에 보고됐다고요?
◆황상훈> 그렇습니다. 야간에도 수색작업을 진행할 예정입니다. 현재 수색 구조 상황에서 그렇게 큰 악조건은 아닙니다, 현재 기상상황은.

Q. 지금 동체만 확인됐고...
◆황상훈> 그건 추가 정밀탐색을 해야 될 것으로.

Q. 지금 촬영만 한 것으로...
◆황상훈> 그렇습니다.

Q. 추가 정밀탐색이라고 하면 어떤 것을 말하는 건가요?
◆황상훈> 1시에 했던 것처럼 직접 잠수 인력이 투입될 수도 있고 ROV, ROV는 수중에 대한 제약을 사람보다는 덜 받기 때문에 무인잠수정을 통해서 이렇게 추가적으로 확인을 할, 탐색을 할 예정입니다.

Q. 촬영했을 때 정확히 헬기의 모습이...
◆황상훈> 현장에서 아직 영상을 저희가 입수를 못 해서 저도 아직 확인하지 못한 부분입니다. 그러니까 잠수 인력이 소방 동체라고 확인해 줬습니다. 지금 실종자 가족은... 네, 그렇습니다. 그 상황에 대해서도 추가 영상이 확보되는 대로 영상을 확인하고 알려드리도록 하겠습니다. 아직까지 현장에서 저희 쪽으로 영상이 넘어오지 않아서. 아직까지는 못 봤습니다. 전해 듣기로는 동체 상태가 좀 많이... 아이끗한 헬기의 원형 그대로는 아니라고 그렇게. 그 상황에 대해서는 추측을 할 뿐이지 정확한 사고원인에 대해서는. 지금 어떤 상황에서 승조원들이 나올지 모르기 때문에 그 해상 수색은, 수면 수색은 진행을 하고 동체에 대한 수중수색을 강화해 나갈 예정입니다.

Q. 그럼 영상은 혹시 언제쯤 받을 수 있는 건지 궁금하고요. 그리고 청해진함이 오후 늦게 도착한다고 했잖아요. 그건 출발시점이 몇 시였고 배 자체가 속도가 느려서 현장에 늦게 도착하는지 궁금하고 세 번째로는 인양을 결정한다면 청해진함만으로 인양이 가능한 건지.
◆황상훈> 첫 번째 영상은 지금 현장에서 저희 쪽으로 공유하기 위해서 노력을 하고 있습니다. 그래서 아마 영상은 조속히 입수가 될 것으로 그렇게 파악하고 있습니다. 잠수지원함 같은 경우에는 부산에서, 청해진함은 진해에서 오다 보니까 거리가 멀었고 이런 잠수지원함이 고속으로 항해하는 군함이나 경비정이 아니기 때문에 속도적인 문제가 좀 현장에 늦게 도착하는 부분이 있습니다. 세 번째 질문사항이...

Q. 인양을 결정할 경우에 청해진함만으로 인양이 가능한 건지.
◆황상훈> 그건 해군과 협의해서 어떠한 식으로 인양 방안을 할지에 대해서 같이 검토해서 실행을 해야 될 것 같습니다. 현재 저희만으로 답변드리기는 어려운 것 같습니다.

Q. 잠수사분들이 앞에 보이는 선미 부분 아니면 직접 내려가서 내부를...
◆황상훈> 현장 상황에 대해서는 제가 못 보고 지금 브리핑에 와서 그 상황에 대해서는 확인해서 알려드리도록 하겠습니다.

Q. 지금 사고 해역 수온이 18.5도라고 되어 있거든요. 그러면 예를 들어 동체 내에 사람이 생존해 있거나 할 때 그런 수온에서 생존할 수 있는 시간이라든지 그런 건 어떻게 보시는지.
◆황상훈> 저희 국제해상수색구조 지침서상에 수온이 15도에서 20도 미만인 경우에는 50% 생존시간이 6시간이라고 규정되어 있습니다. 15도에서, 그러니까 20도 미만인 경우에 50% 생존시간이 6시간이라고 규정되어 있습니다. 국제해상수색구조 지침서 상에 규정되어 있습니다.

Q. 17시간 지났는데...
◆황상훈> 그 상황에 대해서는 저희가 예단할 수는 없을 것 같고 구조를 위해서 최선을 다할 예정입니다.

Q. 동체가 발견됐는데 동체가 일부가 발견된 것인지 아니면 전체의 모형이 있는데 많이 훼손됐는지 그 상황에 대해서도 아시는지.
◆황상훈> 그 상황에 대해서는 제가 인지를 못하고 있어서 확인해서 알려드리도록 하겠습니다.

Q. 동체에서 실종자 1명이 발견됐다는데 그거 확인...
◆황상훈> 그것 확인되는 대로 알려드리도록 하겠습니다. 지금 제가 지금 확인을 못 하고 있는 부분입니다. 추가적인 사항이 구체적으로 발견되면 브리핑을 실시하도록 하겠습니다. 오늘 야간에 현장에 도착하는 세력이 수중수색 함정이 수색을 하고 해상은 해상대로 말씀드린 것처럼 해상수색은 그대로 유지를 할 생각입니다. 그 상황은 보도자료로 알려드리도록 하겠습니다.

Q. 지금은 아직 실종자분들이 계시니까 인력이나구조가 우선이실 거고요. 그게 완료가 됐다는 가정을 하면 동체만 건져올리는 데는 어느 정도 걸릴 건지 판단이 서시나요?
◆황상훈> 그 상황에 대해서는 정확하게 아직 파악이 안 됐습니다. 이상 브리핑을 마치도록 하겠습니다.
댓글등 이미지 배경