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자막뉴스] "80년만에 한번 발생할 강우량" 퍼붓더니...또 예고된 '물폭탄'

[자막뉴스] "80년만에 한번 발생할 강우량" 퍼붓더니...또 예고된 '물폭탄'

2024.06.21. 오후 6:25
댓글
글자크기설정
인쇄하기
AD
지난 19일에 시작한 올여름 제주도 장마는 초반부터 강했습니다.

하루에 200mm 이상, 시간당 50mm 이상의 폭우가 쏟아지며, 6월 기준 하루 강수량이 역대 두 번째로 많았습니다.

남해 상으로 물러났던 정체전선은 주말부터 다시 북상하겠습니다.

내륙으로 올라오며 남부 지방까지 장맛비를 뿌릴 전망입니다.

제주도에는 최고 200mm, 남해안에도 150mm 이상의 물 폭탄이 쏟아지겠고, 호남과 영남 내륙에도 50에서 많게는 100mm 이상이 예상됩니다.

[노유진 / 기상청 예보분석관 : 전남권과 경남권, 제주도에는 돌풍과 천둥, 번개를 동반한 시간당 30~50mm 내외의 매우 강한 비가 내리는 곳이 있겠으니 각별히 유의하시기 바랍니다.]

남부 지방의 장맛비는 일요일 아침, 정체전선이 물러나면서 점차 그치겠습니다.

다음 주 초반에는 장맛비가 소강상태에 들겠고, 무더위와 산발적인 비가 반복될 전망입니다.

하지만 다음 주 후반에는 더 강해진 정체전선이 북상해 중부지방에서도 첫 장마가 시작될 가능성이 있습니다.

YTN 김민경입니다.

영상편집ㅣ박정란
디자인ㅣ김진호
자막뉴스ㅣ이 선

#YTN자막뉴스


[저작권자(c) YTN 무단전재, 재배포 및 AI 데이터 활용 금지]
2024 YTN 서울투어마라톤 (2024년 10월 5일)