여성 절반이 사라진다? 국가 존폐 위기에 몰린 일본 [지금이뉴스]

여성 절반이 사라진다? 국가 존폐 위기에 몰린 일본 [지금이뉴스]

2024.04.24. 오후 7:07
댓글
글자크기설정
인쇄하기
AD
일본 지자체 43%는 2050년에 20∼30대 여성 인구가 2020년 대비 절반 이하로 줄어 향후 소멸할 가능성이 있다는 민간단체 연구 결과가 나왔다고 니혼게이자이신문(닛케이)과 산케이신문 등이 24일 보도했습니다.

민간 전문가들로 구성된 '인구전략회의'는 국립사회보장·인구문제연구소 인구 추계를 분석해 일본 기초자치단체 1천729개 중 744개가 소멸할 가능성이 있다고 이날 발표했습니다.

이 단체는 2050년에 출산 중심 연령이라고 할 수 있는 20∼39세 여성 인구가 2020년 대비 50% 이하로 감소할 것으로 예측되는 지자체를 '소멸 가능성이 있는 곳'으로 평가했습니다.

소멸 가능성이 있는 지자체에는 홋카이도의 유명 관광지인 하코다테시와 아오모리현 현청 소재지인 아오모리시 등이 포함됐습니다.

인구전략회의는 도쿄도 세타가야구, 오사카부 오사카시 등 25개 지자체에 대해서는 출산율이 낮지만 다른 지역에서 인구가 유입되는 경향이 있는 '블랙홀형'으로 분류했습니다.

아울러 도쿄 인근 지바현 나가레야마시와 오키나와현 우루마시 등 65개 지자체는 100년 뒤에도 젊은 여성이 50% 가까이 남을 것으로 예상돼 '자립 지속 가능성'이 있다고 분석했습니다.


AI 앵커ㅣY-GO
자막편집 | 이미영

#지금이뉴스


※ '당신의 제보가 뉴스가 됩니다'
[카카오톡] YTN 검색해 채널 추가
[전화] 02-398-8585
[메일] social@ytn.co.kr


[저작권자(c) YTN 무단전재, 재배포 및 AI 데이터 활용 금지]
당.점.사 - 당신의 점심을 사겠습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