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자막뉴스] 불타는 예루살렘...이란, 지상 최대 대공습에 '경악'

[자막뉴스] 불타는 예루살렘...이란, 지상 최대 대공습에 '경악'

2024.04.14. 오후 12:51
댓글
글자크기설정
인쇄하기
AD
우리 시간으로 11시쯤 이란의 공습이 멎은 것으로 전해졌습니다.

이스라엘군이 대피 명령을 해제한 것인데요.

역으로 추산하면 3시간가량 공격이 이어진 셈입니다.

지금 나오는 장면은 아직 동이 트기 전의 예루살렘 상공입니다.

빛을 내는 물체들이 빠르게 날아가는 모습을 확인할 수 있는데요.

하늘에선 폭발음이 이어지고 있습니다.

이란 측의 공격 그리고 이스라엘의 방공 요격 망인 아이언돔이 작동하는 모습으로 추정됩니다.

아이언돔이 제대로 작동하긴 했지만 피해를 철저히 막지는 못했습니다.

이스라엘 당국이 이란의 공격으로 10살 어린이가 중상을 입었다고 밝혔습니다.

이란 매체는 이스라엘 네게브 공군기지에 심각한 타격을 입혔다고 주장하고 있습니다.

이스라엘군은 이란이 미사일·드론 200여 기를 발사했고 여기에 대응해 계속 요격했다고 밝혔습니다.

이스라엘군은 미사일과 드론 대부분 99%를 국경 밖에서 처리했다고 하는데요.

이스라엘 총리실은 이란의 탄도미사일이 예루살렘에 있는 성지들까지 겨냥했다고 밝혔습니다.

다니엘 하가리 이스라엘군 대변인이 현지시간 13일 저녁 TV 브리핑을 통해 처음에는 100여 발이라고 말했습니다.

이후에도 공습이 계속 이어지면서 늘어난 수치로 다시 발표한 것입니다.

하가리 이스라엘군 대변인은 영공에서의 위협을 면밀하게 추적하고 있다며, 무인기 등을 요격하기 위한 방공망을 가동했다고 설명했습니다.

또한, 이스라엘은 이란의 공습 방어가 일단락되면 대응에 나설 것이라고 예고했습니다.

이스라엘 항공 당국은 이란의 무인기 공격에 대비하기 위해 모든 항공편의 영공을 폐쇄한다고 밝혔습니다.

취재기자 | 신웅진
자막뉴스 | 이미영

#YTN자막뉴스




※ '당신의 제보가 뉴스가 됩니다'
[카카오톡] YTN 검색해 채널 추가
[전화] 02-398-8585
[메일] social@ytn.co.kr


[저작권자(c) YTN 무단전재, 재배포 및 AI 데이터 활용 금지]
유튜브 구독자 450만 달성 축하이벤트