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자막뉴스] 북한에 노출된 세계 최대 규모 '펜타곤'? 미국이 보인 반응

[자막뉴스] 북한에 노출된 세계 최대 규모 '펜타곤'? 미국이 보인 반응

2023.11.29. 오전 09:15
댓글
글자크기설정
인쇄하기
AD
미국 국방부는 북한 위성이 지구 중력을 벗어나 우주에 떠 있는 상태라며 궤도에 진입한 건 맞는다고 확인했습니다.

다만 위성 발사의 성공 여부에 대해서는 북한이 판단할 몫이라고 답했습니다.

[패트릭 라이더 / 미 국방부 대변인 : 이번 발사의 목적이 무엇이고 무엇을 달성하려 했는지 정의하는 것은 북한에 달렸습니다. 우리는 북한 위성이 궤도에 진입했다는 것 외에는 언급할 것이 없습니다.]

북한이 미국 백악관과 펜타곤 등을 위성으로 촬영해 김정은 국무위원장에게 보고했다는 주장에 대해서는 심각하지 않게 받아 넘겼습니다.

미국 주요 시설의 위성 사진은 인터넷에서 손쉽게 찾을 수 있다는 겁니다.

[패트릭 라이더 / 미 국방부 대변인 : 인터넷에 펜타곤과 백악관 사진은 잔뜩 있다는 것 정도만 말씀드리고 싶습니다.]

앞서 백악관 국가안보회의는 북한이 위성으로 미국 주요 시설을 촬영했다는 주장에 대해 사실 여부를 독자적으로 확인할 수 없다면서도 도발 행위를 멈추라고 경고했습니다.

미 국방부는 비무장지대 감시초소를 복원하는 북한군 움직임과 관련해서는 예의주시하고 있다고 밝혔습니다.

[패트릭 라이더 / 미 국방부 대변인 : (GP 복원은) 우리가 면밀하게 모니터링하고 있는 사안이지만 북한군 배치와 관련해 당장 말씀드릴 내용은 없습니다.]

국방부 대변인은 북한 움직임과 관련한 답변에서 한국과 일본에 대한 미국의 확장억제 약속은 철통 같다며 70년 된 한미 동맹은 굳건하다는 점을 거듭 강조했습니다.

워싱턴에서 YTN 권준기 입니다.



촬영ㅣ강연오
자막뉴스ㅣ이미영


#YTN자막뉴스



※ '당신의 제보가 뉴스가 됩니다'
[카카오톡] YTN 검색해 채널 추가
[전화] 02-398-8585
[메일] social@ytn.co.kr


[저작권자(c) YTN 무단전재, 재배포 및 AI 데이터 활용 금지]