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자막뉴스] '계단 오르기 숨차네'...무심히 넘겼다가 큰일

[자막뉴스] '계단 오르기 숨차네'...무심히 넘겼다가 큰일

2023.09.17. 오후 2:50
댓글
글자크기설정
인쇄하기
AD
심근경색은 심장을 둘러싼 관상동맥에 문제가 생겨서 발생합니다.

혈관이 막히면서 심장 근육이 괴사하는 겁니다.

대부분 조기 증상이 있지만, 피로나 노화 탓이라고 넘겨버리는 경우도 많습니다.

[백태종 / 심근경색 환자 : 전조증상은 있었거든요. 숨이 차고 계단 올라가면. 그걸 제가 좀 무시했죠. 병원에 가야 하는데, 무심하게 넘겼다가. 체했겠지 생각했는데, 너무 극심한 (가슴) 통증이 와서….]

심근경색은 뇌졸중과 같이 '골든 타임'이 중요하기 때문에 조기 증상이 나타나면 가능한 한 빠르게 대처해야 합니다.

하지만 지난해 기준으로 성인의 절반 이상은 심근경색 조기 증상을 제대로 모르는 것으로 나타났습니다.

갑자기 턱이나 등, 가슴 등에 통증이 느껴지거나 숨이 차면 관상동맥에 문제가 생긴 건 아닌지 의심해봐야 합니다.

특히 일교차가 큰 환절기에는 심근경색을 비롯한 심혈관 질환에 더욱 유의해야 합니다.

실제로 재작년 급성 심근경색 환자들을 보면 겨울에서 봄으로 가는 시기나, 여름에서 가을로 접어든 시기에 더 많이 발생했습니다.

[김병극 / 신촌세브란스병원 심장내과 교수 : 환절기 때 혈류의 흐름이랑 혈류의 점성이 많이 바뀔 수 있다고 하거든요. 갑자기 날씨가 추워지거나 하는 그런 시점 대에서 혈관들이 혈액의 점성도도 나빠지고 그렇게 온도 차가 확 심해질 때는 혈관도 굉장히 예민해진다고 하거든요.]

물론 전조 증상 없이 심근경색이 찾아오는 경우도 있어서 수시로 혈관 건강을 확인해봐야 한다고 전문가들은 조언합니다.

특히 담배를 피우거나 비만인 경우에는 젊은 층에서도 많이 발병하기 때문에 더 주의해야 합니다.

YTN 김혜은입니다.

촬영기자 : 김광현
그래픽 : 이원희
자막뉴스 : 류청희

#YTN자막뉴스


※ '당신의 제보가 뉴스가 됩니다'
[카카오톡] YTN 검색해 채널 추가
[전화] 02-398-8585
[메일] social@ytn.co.kr


[저작권자(c) YTN 무단전재, 재배포 및 AI 데이터 활용 금지]
2024 YTN 서울투어마라톤 (2024년 10월 5일)