YTN

[자막뉴스] 한국, 전세계 시장 이끄나...'혁신 기술' 국산화 성공

실시간 주요뉴스

이산화탄소를 배출하지 않는 친환경 자동차인 수소차.

상용화된 수소차는 수소연료전지를 적용한 차량인데, 부족한 수소 충전소 인프라는 물론 수소연료전지시스템의 약한 내구성 등이 문제로 꼽히고 있습니다.

그런데 국내 연구진이 기존 차량 엔진에 화석연료 대신 수소 연료를 직접 분사하는 방식의 승용차용 수소엔진을 국산화하는 데 성공했습니다.

개발한 수소엔진은 기존 엔진을 그대로 사용하기 때문에 내구성은 물론 성능과 안전성에서 수소연료전지차보다 유리합니다.

무탄소 수소연료를 사용하기 때문에 기존 엔진 대비 이산화탄소 배출은 99%, 미세먼지는 90% 줄일 수 있으며, 초희박연소를 통해 후처리 장치 없이도 질소산화물 배출을 최소화했습니다.

[박철웅 / 한국기계연구원 모빌리티동력연구실 책임연구원 : 저희가 개발한 기술의 특징 중에 하나는 초희박연소기술인데요. 원래 수소가 연소하는 데 필요한 공기량보다 더 많은 양을 활용함으로써 높은 열효율 조건에서 안정적으로 연소가 될 수 있게끔 개발한 기술입니다.]

연구진은 개발한 수소엔진을 대형 트럭이나 건설 장비, 발전용 엔진 등에 적용할 경우 경쟁력이 높을 것이라고 설명했습니다.

[최 영 / 한국기계연구원 모빌리티동력연구실 책임연구원 : 개발된 수소엔진 기술은 현재 사용되고 있는 자동차 동력원에서 화석연료를 무탄소 연료인 수소 연료로 바꿀 수 있는 즉각적이고 경제적인 기술이라는 데에 의미가 큽니다.]

하지만 수소엔진차가 본격적으로 상용화하기 위해서는 수소 충전소와 수소 원료 생산 등 인프라 확대가 풀어야 할 과제로 남아있습니다.

YTN 사이언스 양훼영입니다.

영상편집 : 황유민
자막뉴스 : 이선

#YTN자막뉴스 #수소엔진


[저작권자(c) YTN 무단전재, 재배포 및 AI 데이터 활용 금지]