YTN

맨손으로 배수구 정리하고, 버스를 힘껏 밀고...'물 폭탄' 속 빛났던 시민들 [제보영상]

실시간 주요뉴스

서울 기상 관측 이래 115년 만에 가장 최악의 '물 폭탄'이 수도권을 중심으로 쏟아졌습니다.

기록적인 폭우로 인해 차량이 침수되고, 도로가 마비되는 등 큰 피해가 속출했는데요,
당시 집중호우로 인한 피해 현장에서 따뜻한 행동이 담긴 영상들이 YTN에 제보됐습니다.

[영상 : 시청자 제보]

YTN 안용준 (dragonjun@ytn.co.kr)



[저작권자(c) YTN 무단전재 및 재배포 금지]