YTN

'오징어 게임' 덕분...'반스' 흰색 운동화 매출 반짝 증가

실시간 주요뉴스

넷플릭스 오리지널 드라마 '오징어 게임' 열풍과 함께 극 중 인물들이 신는 것과 비슷한 신발 브랜드 반스의 흰색 운동화(슬립온) 수요도 증가한 것으로 나타났다.

지난 22일(현지 시각) 로이터 통신에 따르면 반스를 소유한 제조업체 VF 코퍼레이션의 매트 퍼켓 최고재무책임자(CFO)는 이날 "흰색 운동화 매출이 소폭이지만 반짝 증가했다. 매년 있는 일은 아니다"라고 발표했다.

그는 "이번 기회를 이용해 대중문화와 반스의 연결 고리를 만들 수 있을 것"이라고 전하기도 했다.

'오징어 게임' 속 인물들은 게임에 참가할 때 초록색 운동복을 입고 흰색 운동화를 신는다. 이에 극 중에 나오는 흰색 운동화와 비슷한 반스 제품까지 주목받은 것으로 보인다.

다만 VF 코퍼레이션 측은 반스의 흰색 운동화 판매량이 얼마나 증가했는지 구체적으로 밝히지는 않았다.

반스 흰색 슬립온과 관련해 영국의 신발 전문 사이트 솔 서플라이어는 지난 9~10일 이틀 사이에만 해당 상품 판매량이 70% 증가했다고 밝힌 바 있다.

최근 패션 사이트 리스트는 '오징어 게임'이 넷플릭스를 통해 공개된 지난달 중순부터 흰색 운동화에 대한 검색량이 145% 증가했다고 전하기도 했다.

실제 '오징어 게임'이 공개된 이후 미국에서는 올해 핼러윈 복장으로 극 중 게임 참가자들이 입은 체육복과 게임 진행 요원들이 착용한 분홍색 점프슈트 등이 인기를 끌고 있다.

YTN PLUS 문지영 (moon@ytnplus.co.kr)



[저작권자(c) YTN & YTN plus 무단전재 및 재배포 금지]