YTN

[자막뉴스] 올여름 얼마나 더우려고? "이런 현상이 장마 전까지..."

실시간 주요뉴스

자막뉴스

[자막뉴스] 올여름 얼마나 더우려고? "이런 현상이 장마 전까지..."

2021년 06월 10일 13시 25분 댓글
글자크기 조정하기
여의도한강공원 / 어제
서울 도심, 30도 웃돌며 한여름 더위 기승
일찍 온 더위, 오늘 밤 전국 비 내리며 꺾여
산발적으로 기온 크게 치솟는 현상, 장마 전까지 이어질 것
한강을 질주하는 제트스키가 시원한 광경을 연출합니다.

연신 만들어진 하얀 물보라가 불볕더위를 잠시 누그러뜨립니다.

물 위를 미끄러지듯 질주하는 '웨이크 보더'는 일찍 온 한여름 더위가 반갑기만 합니다.

[유선형 / 서울 장충동 : 그동안 쌀쌀해서 못 나왔는데 날씨가 덥다 보니까 나오게 됐네요. 와, 완전 시원하고 좋습니다.]

도심 거리는 30도를 웃도는 때 이른 더위에 뜨겁게 달아올랐습니다.

강렬하게 내리쬐는 햇살과 차량 열기로 도로 위에서는 열기가 피어오르고 시민들은 반소매 옷차림과 차가운 음료로 더위를 달랩니다.

비공식 기록으로 경기도 안성 서운면이 35.5도까지 올랐습니다.

전주가 33.6도, 대전과 대구, 광주 기온도 32도를 넘었고 서울은 31.6도로 올 최고 기온을 보였습니다.

[우재훈 / 기상청 예보분석관 : 남동쪽에서 따뜻한 공기가 불어 들고, 낮 동안 햇볕까지 더해지면서 해안을 제외한 전국 대부분 지역에 낮 기온이 30도 이상 올랐습니다.]

일찍 온 더위는 오래가지 않고 오늘 전국에 비가 내리면서 누그러지겠습니다.

하지만 주말부터 다시 초여름 더위가 나타나는 가운데 산발적으로 기온이 크게 치솟는 현상이 장마 전까지 이어질 것으로 보입니다.

취재기자 : 정혜윤
촬영기자 : 여승구·최용호
자막뉴스 : 육지혜


[저작권자(c) YTN & YTN plus 무단전재 및 재배포 금지]
2020 도쿄올림픽