YTN

[자막뉴스] '감염자 급감' 뉴델리 주민 50% 이상에게 코로나19 항체가...

실시간 주요뉴스

자막뉴스

[자막뉴스] '감염자 급감' 뉴델리 주민 50% 이상에게 코로나19 항체가...

2021년 01월 27일 14시 00분 댓글
글자크기 조정하기
인도, 신규 확진 지난해 9월 대비 1/10 수준으로 감소
"항체 생긴 사람 많아져 감염자 급감한 것으로 분석"
"뉴델리 주민 혈청 조사, 50∼60%에서 코로나19 항체 발견"
"인구의 60∼80%가 항체 보유하면 집단면역 효과 나타나"
인도, 대규모 백신 접종 시작…집단면역 형성 가속화
인도의 신규 확진자 수는 지난해 9월만 해도 하루 10만 명 가까이 쏟아졌습니다.

하지만 최근에는 만 명 안팎으로 떨어졌습니다.

수도 뉴델리의 감소세는 더 뚜렷합니다.

지난해 11월 초 하루 신규 확진자는 8천5백 명 이상, 하지만 최근에는 200명 미만으로 줄었습니다.

[마노즈 쿠마르 / 인도 뉴델리 의사 : 지난 2주 동안 전염병은 꾸준히 감소했고 양성판정 비율도 5개월 전 상태로 떨어졌습니다.]

이처럼 감염자가 급감한 것은 코로나19에 노출돼 항체가 생긴 사람이 많아졌기 때문으로 분석됩니다.

실제로 뉴델리 당국이 최근 주민 2만5천 명을 대상으로 혈청 조사를 한 결과 50∼60%에서 코로나19 항체가 발견됐습니다.

뉴델리 전체 인구 2천만 명 중 천만 명 이상이 항체를 가지고 있다는 이야기입니다.

통상 집단면역 효과는 인구의 60%~80%가 항체를 보유하면 나타나는 것으로 알려져 있는데, 이에 상당히 근접한 셈입니다.

이런 가운데 인도의 집단면역 형성은 앞으로 더 가속화 할 것으로 보입니다.

지난 16일부터 대규모 백신 접종이 시작됐기 때문입니다.

[나렌드라 모디 / 인도 총리 : 우선 3천만 명에게 백신을 접종할 것입니다. 두 번째 단계에서 접종 건수를 3억 건으로 올리겠습니다.]

인도 당국은 계획대로 7월까지 3억 명에 대한 접종을 마치면 코로나19가 어느 정도 안정될 것으로 기대하고 있습니다.

취재기자 : 김형근
영상편집 : 임현철
그래픽 : 이은선
자막뉴스 : 육지혜

#코로나19 #인도 #뉴델리


[저작권자(c) YTN & YTN plus 무단전재 및 재배포 금지]