이 사이트의 기능을 모두 활용하기 위해서는 자바스크립트를 활성화 시킬 필요가 있습니다.
     브라우저에서 자바스크립트를 활성화하는 방법을 참고 하세요.

확진 14,714명| 완치 13,786명| 사망 305명| 검사 누적 1,646,652명
[자막뉴스] 어제 쓴 마스크, 오늘 또 써도 될까?
Posted : 2020-02-27 11:00
"새 마스크 없을 땐 오염 적은 본인 마스크 사용 가능"
식약처 "새로운 마스크 사용 지침 조만간 발표"
마스크 겉면 자꾸 만지거나 코 밑에 걸쳐선 안 돼
마스크 벗을 땐 끈 잡아야…마스크 만졌다면 손 씻어야

동영상시청 도움말

코로나19 상황 악화로 마스크 품귀 현상이 일어나면서 마스크를 재사용해도 되는지가 관심입니다.

그동안 세계보건기구를 비롯해 국내외 전문가들은 마스크 재사용을 반대했습니다.

그런데 일반인의 마스크 확보가 쉽지 않자 당국은 새롭게 교체할 마스크가 없을 때는 오염이 심하지 않은 마스크를 본인이 재사용한다면 괜찮다고 밝혔습니다.

[이의경 / 식품의약품안전처장 : (마스크 재사용에 대해) 국내 전문가들은 '기본적으로 권장하지는 않는다'입니다. 그렇지만 새롭게 교체할 마스크가 없는 경우에는 마스크의 오염 정도를 본인이 판단해서 본인이 사용한다는 전제 조건 하에서 일부 좀 재사용할 수 있다….]

식약처는 "마스크의 올바른 사용법에 대해서는 의사협회 등 국내 전문가들과 계속 검토하고 있다"며 "새로운 사용 지침을 조만간 발표할 계획"이라고 밝혔습니다.

마스크를 어떻게 쓰느냐도 중요합니다.

마스크의 겉면이 가장 더럽기 때문에 마스크 겉면을 자꾸 만지거나 코 밑에 걸치고 있어서는 안 됩니다.

또 벗을 때는 끈을 잡아서 내리고 마스크를 만졌다면 반드시 손을 씻어야 합니다.

당국은 마스크 사용을 가장 권고하는 집단으로 발열 및 호흡기 증상자, 의료기관 방문자, 노인 및 만성질환자를 들었습니다.

취재기자 : 김승재
영상편집 : 이정욱
자막뉴스 : 육지혜
댓글등 이미지 배경