이 사이트의 기능을 모두 활용하기 위해서는 자바스크립트를 활성화 시킬 필요가 있습니다.
     브라우저에서 자바스크립트를 활성화하는 방법을 참고 하세요.

확진 14,714명| 완치 13,786명| 사망 305명| 검사 누적 1,646,652명
[자막뉴스] 이스라엘 성지순례 '코로나19' 감염경로 '오리무중'
Posted : 2020-02-23 15:43
경북도민 39명, 최근 이스라엘 성지순례하고 귀국
제주도민 순례단 37명도 최근 이스라엘 방문
제주 성지순례단 1명도 ’코로나19’ 의심증상
이스라엘 ’코로나19’ 청정국…감염경로 오리무중

동영상시청 도움말

이스라엘 성지순례에 참여한 경북도민은 서울이 거주지인 가이드를 포함해 모두 39명입니다.

이들은 지난 8일부터 16일까지 이스라엘 성지순례를 하고 인천공항을 통해 귀국했습니다.

39명 가운데 9명은 어제 오후 코로나19 확진 판정을 받은 데 이어 밤늦게 의성주민 9명도 추가로 확진됐습니다.

앞서 1차로 확진된 9명은 안동 60대 부부 등 5명, 영주와 영덕, 예천, 서울 거주 가이드가 각각 1명입니다.

이들은 귀국 당일 오후 종교시설에서 행사를 마친 뒤 오후 5시쯤 버스 2대에 나눠 타고 밤 9시쯤 안동에 내려 각자 귀가했습니다.

보건 당국은 확진자가 방문한 시설을 파악해 폐쇄하고 긴급 방역 작업에 나섰습니다.

경북 순례단과는 별도로 제주 순례단 37명도 지난 11일부터 21일까지 이스라엘을 방문했습니다.

그런데 제주 순례단 1명도 의심증상을 보여 코로나19 검사를 받았습니다.

결과는 오늘 나올 예정입니다.

문제는 앞으로 확진자가 상당수 더 나올 가능성이 크다는 점입니다.

확진자 가운데 대부분이 귀국 다음 날부터 외부에서 활동한 것으로 드러난 겁니다.

이스라엘은 코로나19가 발생하지 않은 청정국입니다.

더욱이 확진자가 무더기로 발생한 신천지 대구교회와도 무관해 보건 당국을 당혹스럽게 하고 있습니다.

YTN 최재민입니다.

영상편집ㅣ이주연
자막뉴스 제작ㅣ이 선 에디터


※ '당신의 제보가 뉴스가 됩니다' YTN은 여러분의 소중한 제보를 기다립니다.
[카카오톡] YTN을 검색해 채널 추가 [전화] 02-398-8585 [메일] social@ytn.co.kr [온라인 제보] www.ytn.co.kr
댓글등 이미지 배경