이 사이트의 기능을 모두 활용하기 위해서는 자바스크립트를 활성화 시킬 필요가 있습니다.
     브라우저에서 자바스크립트를 활성화하는 방법을 참고 하세요.

확진 14,660명| 완치 13,729명| 사망 305명| 검사 누적 1,637,844명
[자막뉴스] 정부 "코로나19, 새로운 국면" 공식 언급한 까닭
Posted : 2020-02-19 09:53
31번, 최근 해외 다녀오거나 기존 확진자 접촉 이력 없어
29·30번 환자 부부처럼 31번도 감염 경로 ’오리무중’
방역 당국, 코로나19 ’새 국면’ 시작 공식 언급

동영상시청 도움말

31번 환자도 최근 해외를 다녀오거나 기존 확진자와 접촉한 이력이 없습니다.

앞서 나온 29·30번 환자 부부처럼 감염 경로가 '오리무중'인 겁니다.

해외 유입 환자나 그 환자의 접촉자 중심으로 확진자가 나오던 것과는 전혀 다른 양상입니다.

방역 당국은 코로나19의 '새 국면'이 시작됐다고 공식 언급했습니다.

[정은경 / 중앙방역대책본부장 : '새로운 국면'이라고 말씀드린 것은 국내외적인 상황을 다 반영하는 겁니다. 우한 발로 시작된 유행 부분이 2차나 3차 감염자를 통해서 또 다른 그런 유행으로 진행되고 있는….]

29, 30번 부부 환자와 31번 환자의 역학 조사 결과를 더 봐야 한다면서도,

입국자 검역과 접촉자 격리 등 기존 봉쇄 전략에 더해,

지역사회 감염 대책까지 두 가지 대응체계를 같이 가동해야 하는 시기라고 강조했습니다.

이를 위해 의료진 재량에 따른 환자 검사 지침, 지역사회 신규 폐렴 환자에 대한 안전장치 등 구체적인 내용을 담은 사례정의 6판을 만들어 목요일부터 시행하기로 했습니다.

의료기관과 인력에 대한 기본 조사를 진행해 지자체 등과 큰 틀도 잡아놨습니다.

[김강립 / 중앙사고수습본부 부본부장 : 대규모의 감염이 발생하게 되면 어떠한 병원 또 내지는 병상을 활용할 것이냐 그리고 어떤 순서로 활용할 것이냐, 이 경우에 어떻게 인력을 배치하고 인력이 치료에 투입되게 할 것이냐 (점검을….)]

다만 전국 어디에서든 감염에 노출될 정도로 유행한다고 판단하기는 어렵다며,

감염병 위기경보 단계는 현 상태인 '경계'를 당분간 유지하기로 했습니다.

취재기자 : 이형원
촬영기자 : 박동일
영상편집 : 정치윤
자막뉴스 : 육지혜
댓글등 이미지 배경