이 사이트의 기능을 모두 활용하기 위해서는 자바스크립트를 활성화 시킬 필요가 있습니다.
     브라우저에서 자바스크립트를 활성화하는 방법을 참고 하세요.

확진 11,719명| 완치 10,531명| 사망 273명| 검사 누적 1,005,305명
[자막뉴스] '신종 코로나' 6번 환자, 음식점에서 감염
Posted : 2020-01-31 09:11
추가 확진 2명 모두 '능동 감시' 대상자
6번 환자, 3번 환자와 강남 한일관에서 식사 뒤 감염
'2차 감염' 일으킨 '3번 환자' 동선 재조사 필요

동영상시청 도움말

추가로 확인된 확진 환자 2명은 모두 능동 감시 대상자였습니다.

능동감시 대상자는 일상생활을 하면서 보건소에서 하루에 두 번 전화를 걸어 발열 여부와 호흡기 증상을 확인하는 대상자입니다.

이들 2명은 격리되지 않은 상태로 일주일가량 일상생활을 했기 때문에 이들의 이동 동선과 접촉자를 찾는 게 급선무입니다.

특히, 6번 환자는 지난 22일 오후 6시부터 오후 7시 20분까지 3번 환자와 서울 강남에 있는 한일관이라는 음식점에서 함께 식사를 했습니다.

여기서 발생한 접촉자는 6번 환자를 포함해 모두 4명입니다.

6번 환자는 현재 서울대병원에 격리돼 치료 중이며 겉으로 드러나는 증상이 거의 없을 정도로 건강상태는 양호합니다.

이 환자는 중국을 방문한 적이 없는 것으로 알려졌으며 이 사실이 확인되면 환자와의 접촉에 의해 신종 코로나에 감염된 국내 첫 사람 간 '2차 감염' 사례가 될 것으로 보입니다.

3번 환자는 지난 22일부터 25일까지 서울 강남과 경기도 일산 일대를 다닌 것으로 조사됐습니다.

이 때문에 3번 환자의 이동 동선과 접촉자들에 대해서도 다시 한 번 면밀한 조사가 필요해 보입니다.

지금까지 2차 감염이 확인된 나라는 일본과 타이완, 독일 3개 나라이고, 베트남도 '2차 감염'으로 추정되는 사례가 발생했습니다.

일상생활을 한 능동 감시자 2명에게서 확진 사례가 발견되고, 처음으로 2차 감염까지 확인되면서 앞으로 국내에서 신종코로나바이러스 감염증은 더욱 확산할 것으로 우려됩니다.

취재기자 : 김진호
영상편집 : 박정란
자막뉴스 : 육지혜
댓글등 이미지 배경