이 사이트의 기능을 모두 활용하기 위해서는 자바스크립트를 활성화 시킬 필요가 있습니다.
     브라우저에서 자바스크립트를 활성화하는 방법을 참고 하세요.

[자막뉴스] 20대 여성 문 대형 개, 1년 전에도...
Posted : 2019-09-04 10:10

동영상시청 도움말

지난달 20대 여성을 물어 다치게 한 충남 지역 자동차 튜닝 업체 대형 개.

1년 전에도 손님으로 찾아왔던 20대 남녀가 같은 개에 공격을 받은 것으로 확인됐습니다.

당시 이 여성은 어깨와 팔, 허리 등을 물려 2주 동안 병원 치료를 받았습니다.

함께 있던 남자친구도 개를 떼어내는 과정에 물려서 통원 치료를 받아야 했습니다.

가게 입구 쪽에 개가 묶여 있다가 갑자기 달려들었다는 겁니다.

피해 여성은 당시 수의간호사로 일했는데 이 사건 뒤 큰 개만 보면 무서워져 일을 그만두게 됐다고 말했습니다.

이에 대해 개 주인은 개가 물 수 있다고 알렸는데도 피해자가 개한테 먼저 다가갔다고 주장했습니다.

그러면서 지난 1년간 치료비 요구나 고소 등은 없었지만 지금이라도 보험을 통해 피해를 배상할 생각이 있다고 전했습니다.

주인은 알려진 사건 외에 자기 개가 사람을 문 적이 더는 없다고 했습니다.

하지만 이미 3명이 물려 다친 데다 개를 외부인 출입이 잦은 곳에서 키우는 만큼 추가 피해자가 생기지 않도록 경위 조사가 필요해 보입니다.

취재기자 : 이문석
영상편집 : 도경희
자막뉴스 : 육지혜
댓글등 이미지 배경