이 사이트의 기능을 모두 활용하기 위해서는 자바스크립트를 활성화 시킬 필요가 있습니다.
     브라우저에서 자바스크립트를 활성화하는 방법을 참고 하세요.

[자막뉴스] 택시 운전기사 안전 위해 '격벽' 반개방형으로 설치
Posted : 2019-08-01 10:29

동영상시청 도움말

지난 5월 충남 홍성.

조수석 승객 난동에 운전기사가 머리 등을 다쳐 병원에 입원했습니다.

경기도 남양주시에서는 승객이 여성 택시기사를 무참히 때리고 달아난 사건이 벌어졌습니다.

이런 폭력에서 운전기사를 보호하는 수단은 물리적인 차단막 말고는 딱히 없는 게 현실입니다.

그래서 대전시도 택시에 보호 격벽 설치를 지원하기로 했습니다.

우선 여성 운전기사 차량이 대상입니다.

앞서 서울과 부산 등이 격벽 설치 사업을 시작했는데, 반응은 별로였습니다.

운전기사가 설치비 반인 10만 원 이상을 부담하는 점도 그렇지만, 격벽 공간이 좁고 고정돼 있어서 불편하다는 불만이 많았습니다.

그래서 이번에는 반개방형 보호막을 설치했습니다.

고정식이 아닌 부착 방식이라 의자를 자유롭게 눕힐 수 있어서 활동 공간이 상대적으로 넓습니다.

격벽은 운전자를 보호해 폭력으로 유발되는 교통사고를 막는 역할을 합니다.

택시 격벽 보급에 걸림돌이던 '불편함'을 반개방형 보호막이 해소할 수 있을지는 운전기사들의 사용 후기가 알려줄 것으로 보입니다.

취재기자 : 이문석
촬영기자 : 장영한
자막뉴스 : 육지혜
댓글등 이미지 배경