이 사이트의 기능을 모두 활용하기 위해서는 자바스크립트를 활성화 시킬 필요가 있습니다.
     브라우저에서 자바스크립트를 활성화하는 방법을 참고 하세요.

[자막뉴스] '경제 보복' 아베, "한국 잘못이 무엇이냐" 질문에...
Posted : 2019-07-08 12:36

동영상시청 도움말

한국에 대한 보복 조치를 단행한 일본 정부가 전면에 내건 이유는 크게 두 가지!

[고노 다로 / 일본 외무상 : 평소 우대조치를 (한국과) 의견교환이 안 된 부분 또는 (한국의) 부적절한 사안이 있었기 때문에….]

[세코 히로시게 / 일본 경제산업상 : WTO 위반 지적은 절대로 맞지 않습니다. 어디까지나 이번 조치는 안전 보장을 위해서….]

한국이 뭔가 부적절한 일을 했고 이는 안전보장과 관련이 있다는 것입니다.

하지만 그게 도대체 뭐냐는 질문에는 '공무원 비밀엄수' 규정을 들먹이며 답변을 피해왔습니다.

이런 가운데 국회의원 선거전에 돌입한 아베 총리가 이에 관련해 입을 열었습니다.

일본 후지TV가 마련한 선거 관련 여야 당 대표 토론회에서 나온 말입니다.

아베 총리는 "한국이 대북제재와 이에 연관된 무역관리를 확실히 하고 있다고 주장하지만 징용 문제에 대해 국제적인 약속을 지키지 않는 게 명확한데 무역관리도 제대로 안 지키고 있다고 생각하는 것은 당연한 게 아니냐"고 주장했습니다.

일본 정부가 수출 규제의 원인으로 지목한 한국의 잘못이 북한과 관련이 있고 이는 안전보장상의 문제라는 냄새를 풍긴 것입니다.

하지만 구체적으로 '한국의 잘못이 무엇이며 정말 북한과 관련이 있느냐'는 질문에는 "개별 사안에 대해 말하지 않겠다"며 언급을 피했습니다.

아베 총리의 이 같은 발언은 측근과 자민당 핵심 간부들이 최근 북한과의 관련성을 암시하는 발언을 잇달아 내놓은 것과 맥을 같이합니다.

독가스나 화학병기 생산에 사용될 수 있는 재료가 한국에 수출된 뒤 행방이 묘연해졌다는 것입니다.

하지만 어떤 부분이 북한과 관련이 있는지 밝힌 정치인은 아직 아무도 없습니다.

경제 보복에 안전 보장 문제를 들먹이는 데 대해 중국 언론은 아베 일본 총리가 같은 방식으로 중국 기업을 괴롭히는 트럼프 미국 대통령처럼 변했다며 맹비난했습니다.

일본 언론은 슈퍼에서 일본 상품을 철수시키고 인터넷에서는 일본 여행 자제를 촉구하는 한국 내 움직임을 자세히 다루며 미칠 파장이 우려된다고 보도했습니다.

취재기자ㅣ황보연
영상편집ㅣ김인규
자막뉴스ㅣ류청희 에디터
댓글등 이미지 배경