이 사이트의 기능을 모두 활용하기 위해서는 자바스크립트를 활성화 시킬 필요가 있습니다.
     브라우저에서 자바스크립트를 활성화하는 방법을 참고 하세요.

[자막뉴스] 우리공화당(옛 대한애국당)은 폭력을 쓰지 않았다? 팩트체크 4가지
Posted : 2019-06-26 08:52

동영상시청 도움말

▲ 트럼프 방한 때문에 철거?

트럼프 미국 대통령의 방한 일정이 발표된 날 서울시가 행정대집행 영장을 발부하고, 다음 날 철거에 나선 건 사실입니다.

하지만 서울시는 이미 1주일 전에, 이날 행정대집행을 하겠다고 경찰에 신고했습니다.

[백운석 / 서울시 재생정책과장 : 경비업법에 따라서 1주일 전에 관할 경찰서에 행정대집행을 신청했고요. 수방사에도 1주일 전에 드론에 의한 촬영 허가 신청을 했습니다.]

서울시는 6·25 행사로 천막 상주 인원이 줄어드는 시기 등을 '종합적으로' 고려했다고 설명했습니다.

물론 트럼프 방한설이 몇 달 전부터 나왔던 만큼, 일찍부터 염두에 뒀을 가능성을 배제할 수는 없습니다.

▲ 예고 없이 행정대집행?

대한애국당 조원진 공동대표는 사전 예고 없는 폭력 행위였다고 주장합니다.

하지만 서울시는 자진 철거하지 않으면 대집행에 나서겠다는 계고장을 이미 세 차례나 보냈습니다.

현장에서도 새벽 5시 12분 이후엔 철거에 들어간다는 영장을 제시했습니다.

영장을 읽고 바로 철거에 들어간 건 맞지만 예고가 없었던 건 아닙니다.

▲ 천막 지지자 폭력 안 썼다?

[조원진 / 대한애국당 공동대표 : 전혀 폭력, 우리 하지 않잖아요. 오히려 사람들이 들라고 하는 거 다 들지 말라고 하는데 너무 폭력적으로 강압적으로 한 거예요.]

철거하는 사람들의 멱살을 잡고, 쓰레기와 플라스틱 용기는 물론, 물병까지 던지고, 얼굴 바로 앞에 스프레이를 뿌리며 물을 끼얹은 사람들.

모두, 천막 지지자들이었습니다.

천막 지지자들이 일방적으로 폭력을 당했다는 주장 역시 사실이 아닙니다.

▲ 애국당 천막은 적법?

[홍문종 / 대한애국당 공동대표 (YTN 뉴스앤이슈) : 마치 무슨 불법단체가 불법을 범하고 있는 것처럼 이렇게 취급하는 것은 상당히 부당하다고 생각합니다.]

애국당 천막은 불법입니다.

광화문 광장에서 기자회견이 아닌 정치적 행사는 할 수 없고, 천막을 친 곳도 시민들의 통행로인 '절대 사용금지 구역'이기 때문입니다.

정부와 여론의 지지로 한때 허용했던 세월호 천막도 3개는 허용되지 않았고, 불허한 천막에는 천9백만 원의 변상금이 부과됐습니다.

취재기자ㅣ한동오
영상편집ㅣ이자은
그래픽 ㅣ김명희 박지민
자막뉴스ㅣ서미량
댓글등 이미지 배경