이 사이트의 기능을 모두 활용하기 위해서는 자바스크립트를 활성화 시킬 필요가 있습니다.
     브라우저에서 자바스크립트를 활성화하는 방법을 참고 하세요.

확진 14,714명| 완치 13,786명| 사망 305명| 검사 누적 1,646,652명
‘붓에 깃든 기품과 유려함’, 서예가 한영구 작품전 열려
Posted : 2016-04-27 18:46
‘붓에 깃든 기품과 유려함’, 서예가 한영구 작품전 열려
‘해동 명필’로 알려진 서예가 심천(心泉) 한영구(77)의 8번째 개인전이 다음달 3일까지 서울 인사동 한국미술관에서 개최된다.

‘서예 인생 60년’을 기념한 이번 전시회에서는 ‘윤봉길의사 출가명(尹奉吉義士 出家銘)’과 ‘양신(養神)’ 등 작품 140여 점이 공개된다.

‘붓에 깃든 기품과 유려함’, 서예가 한영구 작품전 열려

한영구 씨는 1974년 경주 석탑다실 서예전을 시작으로 1986년 서라벌문화회관 전시, 1994년 서울 백악예원 전시, 2011년 포항MBC 창사40주년 초대전, 2014년 중국 서안총영사관 초대전 등을 가졌다.

작가는 “20여 년 만에 서울에서 열리는 이번 전시에서 절제된 미에 품격을 운필에 담아내고자 노력했다”고 말했다.

YTN PLUS (healthpluslife@ytnplus.co.kr)
댓글등 이미지 배경