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얼음 화채로 시원하게"...동물원 식구들의 여름나기

"얼음 화채로 시원하게"...동물원 식구들의 여름나기

2024.06.22. 오전 02:58
댓글
글자크기설정
인쇄하기
AD
[앵커]
한여름 같은 무더위가 이어지는 요즘, 사람도 견디기 힘들지만, 온몸에 털이 가득한 동물들에게도 특히 힘겨운 시기입니다.

동물원 식구들의 여름나기 현장, JCN 울산중앙방송 전동흔 기자입니다.

[기자]
은여우가 그늘에 누워 숨을 헐떡입니다.

나귀들도 우리 안에 있는 그늘에 옹기종기 모여 뜨거운 햇빛을 피합니다.

동물들은 여름철 특식으로 여러 가지 과일을 넣어 얼린 화채를 먹으며 더위를 잊어봅니다.

[이창민 사육사 / 울산대공원 동물원 : 특식으로 여러 가지 과일 얼려서 제공하고 있고요. 그냥 과일만 줄 때보다 더워서 그런지 얼려서 줬을 때 반응이 좀 더 좋습니다. 이렇게 주면 애들이 평상시보다 먹기도 어려워서 재미도 느낄 수 있어서…]

30도가 넘는 때 이른 폭염에 행여나 동물들이 잘못될까 물까지 연신 뿌리며 열을 식힙니다.

울산대공원은 지속적인 관리로 동물들이 면역력을 잃지 않고 건강하게 여름을 보낼 수 있도록 총력을 다할 예정입니다.

[하상지 / 울산대공원 동물원 생태동물팀 : 전시장 차양막 설치, 전시장 물 뿌려주기, 영양식 급여, 얼음과자 등을 제공해서 동물들이 여름을 건강하게 지낼 수 있도록 관리할 예정입니다.]

올여름 이상기후로 기록적인 폭염이 예고된 상황.

더위가 기승을 부리고 있는 가운데 털옷을 입은 동물들도 여름나기에 한창입니다.

JCN 뉴스 전동흔입니다.



YTN 전동흔jcn (ksh1329@ytn.co.kr)

※ '당신의 제보가 뉴스가 됩니다'
[카카오톡] YTN 검색해 채널 추가
[전화] 02-398-8585
[메일] social@ytn.co.kr


[저작권자(c) YTN 무단전재, 재배포 및 AI 데이터 활용 금지]
2024 YTN 서울투어마라톤 (2024년 10월 5일)