육군 32사단 신병교육대 수류탄 폭발...2명 사상

육군 32사단 신병교육대 수류탄 폭발...2명 사상

2024.05.21. 오후 12:09
댓글
글자크기설정
인쇄하기
AD
육군 신병교육대에서 훈련 도중 수류탄이 터져 훈련병이 숨졌습니다.

오늘(21일) 오전 9시 50분쯤 세종시에 있는 육군 32사단 신병교육대에서 수류탄 투척 훈련 중 수류탄이 터져, 훈련병 한 명이 심정지 상태로 국군대전병원으로 옮겨진 뒤 숨졌습니다.

훈련을 지휘하던 소대장인 상사는 손과 팔 등을 크게 다쳐 국군수도병원에서 치료받고 있습니다.

군 당국과 경찰은 훈련병이 수류탄 핀을 뽑은 뒤 던지는 과정에서 문제가 발생한 것으로 보고 정확한 현장 조사를 하고 있습니다.

육군은 "사망 장병과 가족에게 위로의 마음을 전한다"며 "민간 경찰과 함께 정확한 사고 원인을 조사하겠다"고 밝혔습니다.



YTN 김종욱 (jwkim@ytn.co.kr)

※ '당신의 제보가 뉴스가 됩니다'
[카카오톡] YTN 검색해 채널 추가
[전화] 02-398-8585
[메일] social@ytn.co.kr


[저작권자(c) YTN 무단전재, 재배포 및 AI 데이터 활용 금지]
당.점.사 - 당신의 점심을 사겠습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