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그윽한 한약 향' 경북 영천 한약축제 구름 인파

'그윽한 한약 향' 경북 영천 한약축제 구름 인파

2024.05.18. 오후 6:54
댓글
글자크기설정
인쇄하기
AD
[앵커]
주말 화창한 날씨 속에 전국 곳곳에서 축제나 행사를 찾는 나들이객들의 발걸음이 이어졌는데요.

경북 영천에서는 전통 한약재를 주제로 한 독특한 축제가 열려 많은 인파가 몰렸습니다.

김근우 기자가 현장 다녀왔습니다.

[기자]
잔뜩 쌓인 한약재에서 풍기는 구수한 향이 행사장을 가득 채웠습니다.

곱게 빻은 약재를 주머니에 담아 그윽한 향까지 그대로 집으로 가져갑니다.

고사리손으로 직접 약재를 썰어보며 옛 조상들의 지혜도 느낍니다.

[김경희 / 대구 범어동 : 평소에 한약이라고 하면 항상 마시는 완제품만 주로 봤는데, 축제장에 여러 재료도 많고 해서 아이가 직접 다 볼 수 있어서 너무 좋았고요.]

전국 최대 규모 한약재 유통시장을 보유한 경북 영천시에서 한약 축제가 열렸습니다.

최대 집산지에 걸맞게 각종 약재를 활용한 다채로운 체험 행사가 마련됐습니다.

화창한 주말, 신기한 약재를 체험해본 나들이객들은 편안한 한방 족욕으로 한 주의 피로도 풀어봅니다.

[황수성 / 부산 화명동 : 편안해요. 저는 여기 와서 처음엔 한약 축제라고 해서 별로 관심이 없었는데, 족욕을 해보니까 관심이 좀 생긴 것 같아요.]

영천시는 근처에서 비슷한 시기에 진행하는 작약꽃 축제와 연계해 행사 규모를 확대했습니다.

[최기문 / 경북 영천시장 : '영천에 없는 약재는 우리나라에 없다'는 말이 있을 정도로 영천시는 국내 한약재 산업의 메카입니다. 온 가족이 즐길 수 있는 참여 중심의 행사를 준비했으니…(체험해보시기 바랍니다.)]

낮 최고기온 30도를 웃도는 이른 더위 속 주말.

나들이객들은 달콤한 한약재 향에 취해 봄 정취를 만끽했습니다.

YTN 김근우입니다.


VJ: 김지억


YTN 김근우 (gnukim0526@ytn.co.kr)

※ '당신의 제보가 뉴스가 됩니다'
[카카오톡] YTN 검색해 채널 추가
[전화] 02-398-8585
[메일] social@ytn.co.kr


[저작권자(c) YTN 무단전재, 재배포 및 AI 데이터 활용 금지]
당.점.사 - 당신의 점심을 사겠습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