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서울] 오세훈 "4·19 혁명 기념관 개선 검토...연구 가치"

[서울] 오세훈 "4·19 혁명 기념관 개선 검토...연구 가치"

2024.04.19. 오후 5:02
댓글
글자크기설정
인쇄하기
AD
오세훈 서울시장은 4·19 혁명 국민문화제 전야제에 참석해, 4·19 혁명 기념관 시설을 개선하는 등 전반적 사항을 검토하겠다는 뜻을 밝혔습니다.

오 시장은 1997년 4·19 혁명 기념관이 개관한 뒤 시설 노후화로 개선이 필요하다는 주최 측 제안에 대해 깊이 있게 연구하고 검토할 가치가 있다며 마음에 새기겠다고 말했습니다.

또, 오늘날 우리가 누리는 민주주의는 4·19 혁명 정신과 유공자들의 희생이 만들어낸 고귀한 꽃과 열매라며, 후손들이 자긍심을 갖고 살아갈 수 있도록 예우하겠다고 강조했습니다.

올해로 12회를 맞은 4·19 혁명 국민문화제는 4·19혁명의 의의와 가치를 대중에게 알리기 위한 대표적인 보훈 문화행사입니다.


YTN 차정윤 (jycha@ytn.co.kr)

※ '당신의 제보가 뉴스가 됩니다'
[카카오톡] YTN 검색해 채널 추가
[전화] 02-398-8585
[메일] social@ytn.co.kr


[저작권자(c) YTN 무단전재, 재배포 및 AI 데이터 활용 금지]
YTN 프로그램 개편 기념 특별 이벤트