일반인 희생자 10주기 추모식...유가족 등 200명 참석

일반인 희생자 10주기 추모식...유가족 등 200명 참석

2024.04.16. 오후 10:05
댓글
글자크기설정
인쇄하기
AD
세월호 참사 10주기인 오늘(16일), 세월호 일반인 희생자를 기리는 추모식이 인천 가족 공원 세월호 일반인 희생자 추모관 앞에서 열렸습니다.

이상민 행정안전부 장관은 추모사에서, 슬픔 속에 삶을 이어가는 유가족과 생존자들에게 위로의 말씀을 드린다며, 정부도 일상 속 안전과 국민 생명을 위해 최선을 다하겠다고 밝혔습니다.

이 추모관에는 단원고 학생이나 교사가 아닌 일반인 희생자 45명 가운데 44명의 봉안함이 안치돼 있고, 이들 가운데 2명은 구조나 수색 작업을 하다 숨진 민간 잠수사입니다.



YTN 차정윤 (jycha@ytn.co.kr)

※ '당신의 제보가 뉴스가 됩니다'
[카카오톡] YTN 검색해 채널 추가
[전화] 02-398-8585
[메일] social@ytn.co.kr


[저작권자(c) YTN 무단전재, 재배포 및 AI 데이터 활용 금지]
YTN 프로그램 개편 기념 특별 이벤트