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울산] 멸종 위기 야생생물 1급 '고니' 울산에서 첫 발견

[울산] 멸종 위기 야생생물 1급 '고니' 울산에서 첫 발견

2024.03.04. 오후 11:18
댓글
글자크기설정
인쇄하기
AD
천연기념물이자 멸종 위기 야생생물 1급인 '고니' 두 마리가 울산에서는 처음으로 울주군 온양읍 들녘에서 발견됐습니다.

울산시는 고니가 지난달 7일 처음 발견됐고 계속 관찰한 결과 북쪽으로 가기 전 체력을 키우기 위해 먹이가 풍부한 울산 온양 들녘을 찾은 것으로 보인다고 설명했습니다.

고니는 국내에 불과 100여 마리가 월동할 정도로 귀한 새로, 환경부가 2022년 멸종위기야생생물 1급으로 지정해 보호하고 있습니다.

몸 전체가 흰색에 부리 끝은 검은색이고 눈 아랫부분에 작고 노란 동그라미가 있습니다.

유라시아대륙 북부와 알래스카, 캐나다에서 번식하고 한국과 일본, 유럽 서부에서 월동합니다.



YTN 오태인 (otaein@ytn.co.kr)

※ '당신의 제보가 뉴스가 됩니다'
[카카오톡] YTN 검색해 채널 추가
[전화] 02-398-8585
[메일] social@ytn.co.kr


[저작권자(c) YTN 무단전재, 재배포 및 AI 데이터 활용 금지]
YTN 프로그램 개편 기념 특별 이벤트