YTN

강원도 춘천서 만취 운전 차량이 오토바이·택시 들이받아...3명 부상

실시간 주요뉴스

강원도 춘천에서 음주 운전 차량이 오토바이와 택시를 잇달아 들이받아 3명이 다치는 사고가 발생했습니다.

그제(3일) 오전 0시 3분쯤 강원도 춘천시 석사동 퇴계사거리에서 40대 A 씨가 몰던 링컨 SUV 차량이 신호 대기 중이던 오토바이와 택시를 잇달아 들이받았습니다.

이 사고로 택시 승객과 운전자, 오토바이 운전자 등 3명이 다쳐 병원으로 이송돼 치료를 받았습니다.

경찰 조사결과 A 씨는 당시 혈중알코올농도 0.154%의 만취 상태였던 것으로 드러났습니다.

경찰은 A 씨가 몰던 차량이 중앙선을 넘어 사고를 낸 것으로 보고, A 씨를 음주운전 혐의로 입건해 정확한 사고 경위를 조사하고 있습니다.



YTN 홍성욱 (hsw0504@ytn.co.kr)

※ '당신의 제보가 뉴스가 됩니다'
[카카오톡] YTN 검색해 채널 추가
[전화] 02-398-8585
[메일] social@ytn.co.kr


[저작권자(c) YTN 무단전재, 재배포 및 AI 데이터 활용 금지]