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서울] 서울시, '양육친화주택 아이사랑홈' 도입

[서울] 서울시, '양육친화주택 아이사랑홈' 도입

2023.11.28. 오후 2:59
댓글
글자크기설정
인쇄하기
AD
서울시는 '양육친화주택 아이사랑홈'을 도입한다고 밝혔습니다.

아이를 낳아 키우는 동안 이사 걱정 없이 안정적으로 살 수 있도록 최장 12년까지 거주 기간을 보장하고, 주거비는 소득 수준에 따라 주변 시세 35~90% 수준으로 책정합니다.

서울시는 같은 건물 안에 서울형 키즈카페, 어린이집, 병원 등을 갖추고 있는 곳이라고 덧붙였습니다.

1호 주택은 오는 2028년 입주를 목표로 지하철 2·5호선 영등포구청역에서 200m 거리에 있는 당산 공영주차장 부지에 건립합니다.

오세훈 서울시장은 "자녀를 안정적으로 양육할 수 있는 환경을 만들어가겠다"고 말했습니다.




YTN 최기성 (choiks7@ytn.co.kr)

※ '당신의 제보가 뉴스가 됩니다'
[카카오톡] YTN 검색해 채널 추가
[전화] 02-398-8585
[메일] social@ytn.co.kr


[저작권자(c) YTN 무단전재, 재배포 및 AI 데이터 활용 금지]