YTN

광화문 앞 '의정부 터' 17∼18일 시민 대상 공개

실시간 주요뉴스

서울시가 오는 17~18일 광화문 앞에 있는 조선 시대 관청 의정부 터를 시민들에게 공개합니다.

조선 시대 최고의 행정기관인 의정부는 지난 2016∼2019년 발굴조사를 통해 위치가 확인됐고, 역사적 가치를 인정받아 지난 2020년 사적으로 지정됐습니다.

의정부지 현장 공개 행사는 도보 해설 방식으로 이뤄지며 17, 18일 각각 세 차례에 걸쳐 진행됩니다.

회차당 15명씩 참여할 수 있으며 참가비는 무료입니다.


YTN 차유정 (chayj@ytn.co.kr)

※ '당신의 제보가 뉴스가 됩니다'
[카카오톡] YTN 검색해 채널 추가
[전화] 02-398-8585
[메일] social@ytn.co.kr


[저작권자(c) YTN 무단전재, 재배포 및 AI 데이터 활용 금지]