YTN

박인환 경찰제도발전위원장 "스토킹 피해자 보호 강화 노력"

실시간 주요뉴스

박인환 경찰제도발전위원회 위원장이 스토킹이나 디지털 성범죄 수사 피해자 보호를 강화하기 위한 노력이 필요하다고 밝혔습니다.

박 위원장은 어제(27일) 경찰제도발전위 2차 회의를 마치고 기자들과 만나 현장경찰 역량 강화 분과위원회에서 다룰 내용 가운데 스토킹·디지털 성범죄 수사 피해자 보호가 포함돼 있다고 말했습니다.

박 위원장은 '이제 국가가 피해자 인권보호에 신경을 많이 써야 할 때가 됐다'고 발언했는데, 이런 발언은 신당역 스토킹 살인 사건으로 스토킹 범죄 피해자 보호가 미흡했다는 지적이 제기되는 가운데 나왔습니다.

또 개인 생각이라면서 '흉악범이 많으니 무기 사용 규제 완화도 검토해볼 수 있다'고 덧붙였습니다.

박 위원장은 회의에서 자치경찰과 현장경찰 역량 강화를 각각 다룰 2개의 분과위원회를 구성하기로 의결했다고 밝혔습니다.


YTN 차유정 (chayj@ytn.co.kr)

※ '당신의 제보가 뉴스가 됩니다'
[카카오톡] YTN 검색해 채널 추가
[전화] 02-398-8585
[메일] social@ytn.co.kr


[저작권자(c) YTN 무단전재 및 재배포 금지]
2022 FIFA 카타르 월드컵