YTN

전화금융사기에 속은 70대...휴대전화 방전돼 추가 피해 면해

실시간 주요뉴스

전화금융사기에 속은 70대...휴대전화 방전돼 추가 피해 면해
전화금융사기 조직에 속아 현금을 빼앗긴 70대가 갑자기 꺼진 휴대전화 덕분에 추가 피해를 면했습니다.

전북 전주완산경찰서는 사기 등 혐의로 태국 국적 41살 여성 A 씨를 현행범 체포했습니다.

A 씨는 어제 오전 전주시 한 주택가에서 70대 남성 B 씨로부터 천만 원을 가로챈 혐의를 받습니다.

경찰에 따르면, B 씨는 이미 범행을 당한 뒤 천만 원을 추가로 건네주러 가던 길에 휴대전화 배터리가 꺼져 인근 지구대를 찾았습니다.

경찰관들은 B 씨의 휴대전화를 충전해주다가 이상한 낌새를 눈치챘고, 이후 현장에 출동해 범인을 검거했습니다.


YTN 김민성 (kimms0708@ytn.co.kr)

※ '당신의 제보가 뉴스가 됩니다'
[카카오톡] YTN 검색해 채널 추가
[전화] 02-398-8585
[메일] social@ytn.co.kr


[저작권자(c) YTN & YTN plus 무단전재 및 재배포 금지]