YTN

[인천] 강화군 농업인 "월 5만 원 수당, 농어민 무시 졸속 행정"

실시간 주요뉴스

강화군 농업인단체가 월 5만 원의 공익수당에 대해 농어업인을 무시한 졸속행정이라며 반발했습니다.

농업인단체는 강화군과 옹진군의 농어업인들이 군사시설보호법과 문화재 보호법 등 이중삼중의 규제를 받으면서도 시민의 먹거리와 휴식처를 제공하고 있다며 인천시가 공론화 과정 없이 5만 원의 공익수당을 결정한 데 대해 비판했습니다.

농업인 단체는 근거 없이 낮게 책정된 공익수당의 증액을 위해 서명운동을 전개하겠다고 밝혔습니다.



YTN 이기정 (leekj@ytn.co.kr)

※ '당신의 제보가 뉴스가 됩니다'
[카카오톡] YTN 검색해 채널 추가
[전화] 02-398-8585
[메일] social@ytn.co.kr


[저작권자(c) YTN 무단전재 및 재배포 금지]