YTN

오월단체 "노태우 국가장 결정 유감"

실시간 주요뉴스

5·18 민주 유공자 유족회 등 오월 3단체와 기념재단은 성명을 내고 정부가 노태우 전 대통령의 장례를 국가장으로 치르기로 한 데 대해 유감을 표명했습니다.

오월 단체 등은 노태우 씨는 신군부의 실세이자 국가의 헌법을 파괴한 죄인인데도 광주시민과 국민에게 단 한 번도 직접 사죄하지 않았다고 말했습니다.

광주시민단체협의회도 노태우 씨는 대통령이기 전에 쿠데타로 권력을 찬탈하고 군대를 동원해 광주시민을 학살한 반란의 수괴라고 성토했습니다.

광주시민단체협의회는 노태우 국가장은 미완성인 5·18의 진실 규명과 책임자 처벌을 요구하는 국민의 의지에 반하고, 학살자들에게는 면죄부를 준 셈이라고 비판했습니다.


YTN 김범환 (kimbh@ytn.co.kr)

※ '당신의 제보가 뉴스가 됩니다' YTN은 여러분의 소중한 제보를 기다립니다.
[카카오톡] YTN을 검색해 채널 추가 [전화] 02-398-8585 [메일] social@ytn.co.kr [온라인 제보] www.ytn.co.kr


[저작권자(c) YTN & YTN plus 무단전재 및 재배포 금지]