YTN

닷새 연휴 마지막 날...일상 준비하는 시민들

실시간 주요뉴스

[앵커]
닷새간의 추석 연휴도 벌써 오늘이 마지막입니다.

시민들은 선선한 가을 날씨를 즐기며 차츰 일상으로 돌아갈 준비를 하고 있습니다.

현장에 나가 있는 취재기자 연결합니다. 김민성 기자!

[기자]
네, 전주 한옥마을에 나와 있습니다.

[앵커]
연휴 마지막 날인데, 그곳 표정 어떻습니까?

[기자]
네, 이곳 한옥마을은 평소처럼 인파로 북적이는 모습입니다.

큰길은 물론이고, 숨은 볼거리가 많은 골목 구석구석까지 발길이 이어지고 있습니다.

오전엔 비가 오락가락했지만, 지금은 따뜻하면서도 바람 끝은 선선한 완연한 가을 날씨가 됐습니다.

덕분에 코로나19로 가라앉아 있던 상권 분위기도 밝아졌습니다.

식당마다 가족, 연인 단위 손님들의 줄이 길게 이어지고 있고, 돌아다니면서 음식을 먹는 모습도 눈에 띕니다.

이렇게 인파가 많은 곳에서 역시 코로나19 감염 우려를 빼놓을 수 없는데요.

일단 집 밖으로 나오면 나와 우리 가족을 지켜주는 건 바로 철저한 개인 방역입니다.

마스크와 손 소독, 그리고 거리 두기.

잊지 마시기 바랍니다.

길다면 길고, 또 짧다면 짧은 닷새 연휴가 오늘로 끝납니다.

이제 다시 일상으로 돌아갈 준비를 해야 할 텐데요.

이미 고향을 출발한 분들도 있고 늦은 상경을 앞두고 가족과 다음 만남을 기약하는 분들도 있을 겁니다.

모두 건강한 연휴 보내시면서 무엇보다 안전한 귀경길이 되시길 바랍니다.

지금까지 전주 한옥마을에서 YTN 김민성입니다.


YTN 김민성 (kimms0708@ytn.co.kr)

※ '당신의 제보가 뉴스가 됩니다' YTN은 여러분의 소중한 제보를 기다립니다.
[카카오톡] YTN을 검색해 채널 추가 [전화] 02-398-8585 [메일] social@ytn.co.kr [온라인 제보] www.ytn.co.kr


[저작권자(c) YTN 무단전재 및 재배포 금지]