YTN

태풍 '찬투' 북상...제주 가로등 쓰러지고 곳곳 침수

실시간 주요뉴스

제14호 태풍 '찬투'가 강한 비바람을 몰고 제주로 북상하면서 곳곳에서 피해가 발생하고 있습니다.

소방당국은 어제(16일)저녁 7시 40분쯤, 제주시 건입동의 인도에 있는 가로등이 쓰러져 안전조치가 진행됐다고 밝혔습니다.

또 제주공항 인근 도로가 물에 잠기는 등 곳곳에서 침수 신고가 이어져 배수 작업도 이뤄지고 있다고 전했습니다.



YTN 한연희 (hyheee@ytn.co.kr)

※ '당신의 제보가 뉴스가 됩니다' YTN은 여러분의 소중한 제보를 기다립니다.
[카카오톡] YTN을 검색해 채널 추가 [전화] 02-398-8585 [메일] social@ytn.co.kr [온라인 제보] www.ytn.co.kr


[저작권자(c) YTN & YTN plus 무단전재 및 재배포 금지]