YTN

동해 수심 1천m에서 심해오징어 국내 첫 관측

실시간 주요뉴스

동해에 사는 심해오징어가 수심 천 m 지점에서 국내 최초로 관측됐습니다.

국립수산과학원 독도수산연구센터는 동해 심해수산 자원조사에서 수심 천m 지점을 헤엄치는 심해오징어가 수중 관찰용 카메라에 포착됐다고 밝혔습니다.

발견된 심해오징어는 길이 약 30cm로 일반 살오징어와 유사한 외형을 보였지만, 다리가 더 굵고, 출수공으로 물을 내뿜으며 유영하는 모습을 보였습니다.

조금 더 얕은수심에서는 갈고리 흰오징어와 청자 갈치, 난바다 곤쟁이 무리 등이 발견됐다고 국립수산과학원은 설명했습니다.



YTN 차상은 (chase@ytn.co.kr)

※ '당신의 제보가 뉴스가 됩니다' YTN은 여러분의 소중한 제보를 기다립니다.
[카카오톡] YTN을 검색해 채널 추가 [전화] 02-398-8585 [메일] social@ytn.co.kr [온라인 제보] www.ytn.co.kr


[저작권자(c) YTN & YTN plus 무단전재 및 재배포 금지]