YTN

제주 중학생 살해 피의자 2명 검찰 송치...얼굴 마스크로 가려

실시간 주요뉴스

전국

제주 중학생 살해 피의자 2명 검찰 송치...얼굴 마스크로 가려

2021년 07월 27일 14시 06분 댓글
글자크기 조정하기
제주 중학생 살인 사건 피의자 2명이 오늘 검찰에 송치됐습니다.

제주동부경찰서는 살인과 주거침입, 절도 혐의를 받는 48살 백광식과 살인 혐의를 받는 46살 김시남을 구속 상태로 검찰에 넘겼습니다.

전날 신상 정보가 공개된 백 씨 등은 검찰에 송치되는 과정에서 얼굴이 공개될 것으로 예상됐지만, 두 사람 모두 마스크 내리는 걸 거부해 얼굴이 공개되지 않았습니다.

백 씨는 송치에 앞서 유족에게 미안하다고 말했지만 김 씨는 아무 말도 하지 않았습니다.

경찰은 피의자들이 범행 전에 두 차례 피해자 집을 찾아갔으며 범행에 사용하려던 도구를 사고 함께 침입한 점 등을 고려해 계획 범행을 저지른 것으로 보고 있습니다.

경찰 조사에서 백 씨는 김 씨와 함께 범행을 저질렀다고 자백했지만, 김 씨는 혐의를 일부 부인한 것으로 전해졌습니다.

백 씨 등은 지난 18일 16살 김 모 군의 집에 침입해 김 군을 목 졸라 숨지게 한 혐의로 구속됐습니다.



YTN 고재형 (jhko@ytn.co.kr)

※ '당신의 제보가 뉴스가 됩니다' YTN은 여러분의 소중한 제보를 기다립니다.
[카카오톡] YTN을 검색해 채널 추가 [전화] 02-398-8585 [메일] social@ytn.co.kr [온라인 제보] www.ytn.co.kr


[저작권자(c) YTN & YTN plus 무단전재 및 재배포 금지]