YTN

제주 카지노 145억 증발 사건...공범 2명이 주범 도운 듯

실시간 주요뉴스

전국

제주 카지노 145억 증발 사건...공범 2명이 주범 도운 듯

2021년 01월 14일 23시 23분 댓글
글자크기 조정하기
145억 횡령 혐의 임원 A 씨에 공범 2명 더 있어
공범 2명 카지노 고객 추정…1명은 이미 출국
A 씨와 공범, 145억 원 횡령에 VIP 금고 이용
[앵커]
제주에 있는 카지노에서 145억 원이 사라진 사건에 공범 2명이 더 있는 것으로 확인됐습니다.

횡령 혐의를 받는 A 씨와 공범들의 연결고리는 금고로 추정됩니다.

보도에 고재형 기자입니다.

[기자]
카지노에 보관 중인 현금 145억 원을 횡령한 혐의로 경찰에 고소된 임원 55살 A 씨.

지난해 말 사라진 A 씨에게는 조력자인 공범 2명이 더 있는 게 경찰 수사 결과 확인됐습니다.

공범들은 카지노 고객으로 추정되며 30대 공범 한 명은 이미 출국했고 다른 30대 공범은 국내에 있는 것으로 파악됐습니다.

A 씨와 공범들은 현금 145억 원을 횡령하면서 카지노에 있는 VIP 금고를 이용했습니다.

규정에 따르면 금고는 직원과 금고 주인이 각각 열쇠를 갖고 열어야 하며 한번에 1조만 이용할 수 있습니다.

그런 만큼 금고 담당자이자 자신의 금고가 있는 A 씨가 공범과 들어가 자기 금고에서 돈을 꺼내 공범과 관련 있는 금고로 돈을 옮겼을 가능성이 큽니다.

돈이 옮겨진 금고에서 81억 원이 발견됐는데 이 돈은 5천만 원과 1억 원 등으로 각각 묶여 비닐에 싸여 있었습니다.

[카지노 관계자 : (이런 게 흔한 일인가요?) 흔하지 않습니다.]

경찰은 사라진 돈을 찾는 데 집중하면서 A 씨와 공범들과의 관계에 대해서도 수사하고 있습니다.

공범들은 A 씨의 업무상 횡령을 방조한 혐의로 입건됐습니다.

경찰은 카지노 금고와 모처에서 130억 원 가까운 돈을 찾아내고 사라진 돈과 관련이 있는지 확인하고 있습니다.

또, 국내에 있는 것으로 추정되는 30대 공범을 뒤쫓고 수사를 확대하고 있습니다.

YTN 고재형[jhko@ytn.co.kr]입니다.


※ '당신의 제보가 뉴스가 됩니다' YTN은 여러분의 소중한 제보를 기다립니다.
[카카오톡] YTN을 검색해 채널 추가 [전화] 02-398-8585 [메일] social@ytn.co.kr [온라인 제보] www.ytn.co.kr


[저작권자(c) YTN & YTN plus 무단전재 및 재배포 금지]